“부검 결과 타살 흔적 없어” 故박보람, 이틀째 조문 행렬

입력 2024-04-16 16:2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 제공=MMO)
▲(사진 제공=MMO)
가수 고(故) 박보람의 빈소에 가수 허각이 가장 먼저 찾아와 조문했다.

고인의 빈소는 15일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1호실에 마련됐다. 상주에는 오빠와 남동생이 이름을 올렸다.

관계자들에 따르면 박보람의 빈소에 가장 먼저 찾아온 이는 가수 허각이다. 2010년 방영된 엠넷(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 시즌2로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2월 듀엣곡 ‘좋겠다’를 발표했다.

박보람 소속사 제나두엔터테인먼트는 “박보람의 사망 원인을 명확히 확인하기 위해 부검을 진행했다. 타살 흔적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정확한 부검 결과는 추후 유가족에게 전달될 예정”이라며 “그동안 음악에 대한 열정을 놓지 않으며 꿈을 키워간 박보람이 따뜻한 곳에서 편히 쉴 수 있도록 고인의 명복을 함께 빌어 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11일 박보람은 경기 남양주시에 있는 지인의 집에서 지인들과 술자리를 갖던 중 화장실에서 쓰러진 채 발견됐다. 이를 발견한 지인들이 곧바로 119와 경찰에 신고했으며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의식을 찾지 못했고 끝내 사망했다.

박보람은 2010년 ‘슈퍼스타K’ 시즌 2로 얼굴을 알린 뒤 2014년 ‘예뻐졌다’로 정식 데뷔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없어서 못 파는 글로벌 비만치료제, 국내는 언제 상륙?
  • “엔비디아 HBM 부족, 삼성전자가 공급”…삼전 ‘매수’ 권하는 증권가
  • '선재 업고 튀어' 변우석, 화보 공개…선친자 마음 훔친 '만찢남'
  • 전기차 수요 브레이크, 우회로 찾는 K배터리 [K배터리 캐즘 출구전략]
  • 단독 서울 북한산 전망 가능한 한옥 컨셉 스파·온수풀 생긴다
  • 손혁도 '자진사퇴' 의사 밝혔지만…한화에 남은 이유
  • 강형욱 "폭언·욕 한 적 없어" vs 전 직원 "녹취 있다"
  • 눈에 밟히는 자녀들, 남은 정…다양한 이혼의 풍경 [서초동MSG]
  • 오늘의 상승종목

  • 05.27 15:27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427,000
    • -0.69%
    • 이더리움
    • 5,455,000
    • +4.46%
    • 비트코인 캐시
    • 673,500
    • -1.32%
    • 리플
    • 735
    • -1.87%
    • 솔라나
    • 230,400
    • -0.6%
    • 에이다
    • 639
    • +0%
    • 이오스
    • 1,152
    • -1.71%
    • 트론
    • 157
    • -0.63%
    • 스텔라루멘
    • 151
    • -1.95%
    • 비트코인에스브이
    • 87,950
    • -0.62%
    • 체인링크
    • 23,660
    • -4.13%
    • 샌드박스
    • 613
    • -2.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