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우리은행, 무보와 손잡고 수출 중소·중견기업 지원 나선다

입력 2024-03-03 11:2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제공=하나은행)
(사진제공=하나은행)

하나은행과 우리은행이 한국무역보험공사와 손잡고 수출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한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지원에 나섰다.

3일 은행권에 따르면 하나은행과 우리은행은 무보와 9350억 원 규모의 '수출패키지 우대금융'을 신설했다. 이는 지난해 12월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5대 시중은행(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과 무보가 중소·중견기업의 금융 애로를 해소하기 위한 체결한 포괄적 업무협약(MOU)의 후속 조치다.

하나은행과 우리은행은 보험·보증료 지원을 포함해 700억 원 수준의 기금을 출연하고, 대출금리 감면, 금융수수료 우대 등을 지원한다.

하나은행은 이달 내 실시되는 프로그램을 통해 수출신용보증 지원 요건을 충족하는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보증·보험료 100% 지원 △대출금리 감면 △외국환 수수료 우대 등 금융혜택을 제공한다.

소부장(소재·부품·장비) 업종을 영위하는 수입통관실적 보유 기업을 위해 수입보험 발급을 통한 수입결제 금융지원과 보험료 100% 지원 혜택도 마련했다.

(사진제공=우리은행)
(사진제공=우리은행)

우리은행도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전용 보증서'를 발급받은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보증·보험한도 최대 2배 상향 △보증료 20% 할인 △보증비율 95%로 상향 등 특별 혜택을 준다. 수출대금 결제위험에 무방비로 노출된 수출 중소·중견기업 보호를 위해 단기수출보험(단체보험) 무료 가입도 지원한다.

무보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올해 중 나머지 시중 은행과의 협약도 순차적으로 체결할 방침"이라며 "중소·중견기업의 금융 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민간 부문과의 공조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조병규 우리은행장도 "수출은 '대한민국 경제의 활력'이고 '수출금융은 활력을 이끄는 산소'와 같다"며 "중소·중견기업들이 수출경쟁력을 장착할 수 있도록 실효성 있는 수출금융을 추진해 대한민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종합] "대중교통 요금 20% 환급"...K-패스 오늘부터 발급
  • "민희진, 뉴진스 이용 말라"…트럭 시위 시작한 뉴진스 팬들
  • 중소기업 안 가는 이유요?…"대기업과 월급 2배 차이라서" [데이터클립]
  • "이더리움 ETF, 5월 승인 희박"…비트코인, 나스닥 상승에도 6만6000달러서 횡보 [Bit코인]
  • 반백년 情 나눈 ‘초코파이’…세계인 입맛 사르르 녹였네[장수 K푸드①]
  • 임영웅·아이유·손흥민…'억' 소리 나는 스타마케팅의 '명암' [이슈크래커]
  • 단독 교육부, 2026학년도 의대 증원은 ‘2000명’ 쐐기…대학에 공문
  • 류현진, kt 상대 통산 100승 조준…최정도 최다 홈런 도전 [프로야구 24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4.24 14:58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919,000
    • -0.19%
    • 이더리움
    • 4,680,000
    • +1.56%
    • 비트코인 캐시
    • 729,000
    • -1.95%
    • 리플
    • 790
    • -0.75%
    • 솔라나
    • 227,300
    • +0.8%
    • 에이다
    • 731
    • -1.62%
    • 이오스
    • 1,243
    • +1.47%
    • 트론
    • 164
    • +1.23%
    • 스텔라루멘
    • 172
    • +1.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900
    • -0.38%
    • 체인링크
    • 22,160
    • -1.42%
    • 샌드박스
    • 721
    • +2.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