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슨 황 엔비디아 CEO “AI, 5년 내 인간이 만든 모든 시험 통과”

입력 2024-03-02 19:2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젠슨 황 엔비디아 최고경영자(CEO)가 2022년 12월 6일 미국 애리조나주 TSMC 피닉스 공장 착공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피닉스(미국)/AP뉴시스
▲젠슨 황 엔비디아 최고경영자(CEO)가 2022년 12월 6일 미국 애리조나주 TSMC 피닉스 공장 착공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피닉스(미국)/AP뉴시스
젠슨 황 엔비디아 최고경영자(CEO)는 인공지능(AI)이 5년 내로 인간이 치르는 모든 시험을 통과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고 로이터 통신이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황 CEO는 이날 미국 스탠퍼드대에서 열린 경제 포럼에서 ‘인간처럼 생각할 수 있는 컴퓨터를 만드는 데 얼마나 걸릴지’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황 CEO는 “인간처럼 생각하는 것을 인간의 시험을 통과할 수 있는 능력으로 정의할 경우 5년 안에 이를 달성할 수 있다”며 “인간 수준의 인식을 가진 ‘범용 인공지능’(AGI)이 곧 등장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가령 현재 AI가 변호사 시험은 통과해도 소화기 내과 같은 전문 의학 시험에는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5년 안에는 이를 비롯한 모든 시험을 통과할 수 있을 것이란 설명이다.

다만 그는 “인간처럼 생각하는 것을 어떻게 정의하는지에 따라 AGI의 시대가 언제 올지에 대한 전망은 달라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 AI 사업 확장을 위해 팹(fab·반도체 생산공장)이 얼마나 더 필요하다고 보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더 많은 팹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그는 이어 “개별 반도체 하나하나의 성능이 발전하면서 필요한 반도체 수가 제한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원·달러 환율, 1년 5개월여 만에 1370원대…1380원대 전망도 나와 [종합]
  • 지하철역 ‘1000원 빵’, 안심하고 먹어도 되나요? [이슈크래커]
  • 맥도날드 ‘춘식이 팩’ 인기…딜리버리·홈페이지 터졌다
  • 푸바오 동생 루이·후이바오도 폭풍 성장 중…공개 100일만 근황
  • “임영웅 콘서트 티켓 500만 원”…선착순 대신 추첨제라면? [그래픽뉴스]
  • 홍준표 "한동훈이 대권놀이하며 셀카만 찍다 당 말아먹어"
  • [르포] "저 눈을 봐"…넷마블 맑눈광 '팡야쿵야' MZ세대 사로잡다
  • '당선인' 이준석 "다음 대선 3년? 확실한가?"…발언 의도는?
  • 오늘의 상승종목

  • 04.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453,000
    • -2.52%
    • 이더리움
    • 4,741,000
    • -5.73%
    • 비트코인 캐시
    • 794,000
    • -9.67%
    • 리플
    • 796
    • -8.61%
    • 솔라나
    • 220,200
    • -11.21%
    • 에이다
    • 730
    • -13.1%
    • 이오스
    • 1,322
    • -15.8%
    • 트론
    • 167
    • -4.02%
    • 스텔라루멘
    • 165
    • -11.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4,200
    • -14.14%
    • 체인링크
    • 22,080
    • -13.04%
    • 샌드박스
    • 730
    • -17.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