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로배우 오현경 뇌출혈 투병 끝 별세…향년 88세

입력 2024-03-01 17: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제공=연합)
(사진제공=연합)
60여년간 연극 무대를 지킨 원로 배우 오현경씨가 별세했다. 향년 88세.

1일 한국영화배우협회 측에 따르면 오현경은 이날 오전 9시 11분쯤 김포 한 요양원에서 세상을 떠났다. 지난해 8월 뇌출혈로 한 차례 쓰러졌던 그는 약 7개월가량 투병 생활을 해왔다.

1936년 11월생인 오현경은 1955년 고교 3학년 시절 연극 '사육신'으로 무대에 데뷔했으며 1961년 KBS 1기 공채 탤런트로 방송에 데뷔했다. 이후 TV 드라마와 연극, 영화를 가리지 않고 다양한 매체에서 활약했다.

고인은 60여년간 연극 무대를 지킨 연극계의 거목으로 우리나라 사실주의 연극에 큰 족적을 남긴 배우로 기억된다. 최근까지 연극 '봄날' '레미제라블' '그것은 목탁구멍 속의 작은 어둠이었습니다' '3월의 눈' 등에 참여했다.

대중적으로는 'TV 손자병법'(1987~1993년)의 만년 과장 이장수 캐릭터로 사랑받았으며 영화 '후궁: 제왕의 첩'(2012) '전국노래자랑' (2013) '나랏말싸미'(2019) 등에 출연했다.

2011년 제60회 서울시 문화상 연극 부문에서 수상했고 2013년 보관문화훈장을 받았다. 2017년 세상을 떠난 배우 윤소정과의 사이에서 딸 배우 오지혜, 아들 오세호 씨를 뒀다.

빈소는 연세대학교 신촌 장례식장 12호실이고 발인은 오는 5일이다. 장지는 천안공원묘원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코로나19 '진짜 끝'…내달부터 위기단계 경계→관심 하향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반감기’ 하루 앞둔 비트코인, 6만3000달러 ‘껑충’…나스닥과는 디커플링 [Bit코인]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단독 두산그룹, 3년 전 팔았던 알짜회사 ‘모트롤’ 재인수 추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14:30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781,000
    • -0.27%
    • 이더리움
    • 4,382,000
    • -1.55%
    • 비트코인 캐시
    • 679,500
    • -2.86%
    • 리플
    • 712
    • -2.86%
    • 솔라나
    • 202,500
    • +1.81%
    • 에이다
    • 649
    • -2.41%
    • 이오스
    • 1,091
    • +0.28%
    • 트론
    • 156
    • -4.29%
    • 스텔라루멘
    • 159
    • -0.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4,250
    • -2.58%
    • 체인링크
    • 19,470
    • -0.92%
    • 샌드박스
    • 621
    • -2.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