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덕영 감독 “건국전쟁2, 내년 3월 개봉…5편까지 나올 수 있어”

입력 2024-02-29 20:2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영화 ‘건국전쟁’의 김덕영 감독이 29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점에서 열린 영화 ‘건국전쟁2’ 제작발표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100만 관객 관람을 자축하고 있다.
 (연합뉴스)
▲영화 ‘건국전쟁’의 김덕영 감독이 29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점에서 열린 영화 ‘건국전쟁2’ 제작발표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100만 관객 관람을 자축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승만 전 대통령을 조명한 다큐멘터리 영화 ‘건국전쟁’의 흥행을 이끈 김덕영 감독(59)이 내년 3월 개봉되는 후속편인 ‘건국전쟁2’에 대해 속편을 5편까지 이어갈 수 있다고 밝혔다.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에서 열린 영화 ‘건국전쟁2’ 제작보고회에는 김 감독을 비롯해 원성웅 목사, 이한우 저널리스트, 이호 거룩한대한민국네트워크 대표, 마이클 브린 인사이트 커뮤니케이션즈 회장, 류석춘 교수가 참석해 ‘건국전쟁2’ 제작 취지 등에 대해 의견을 주고 받았다.

이날 김 감독은 “많은 후원자의 격려와 후원 속에 꿈의 고지라 불리는 100만 명을 돌파했는데,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운을 뗀 뒤, “2편의 부제를 ‘한국인의 탄생(The Birth Of Koreans)’으로 정했다”고 했다.

김 감독은 “부제는 ‘인간 이승만’으로 정해졌다. 김 감독은 이승만 다이어리(일기)를 두 번 읽었다. 그의 개인적인 이야기를 담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1편의 취재 범위가 굉장히 넓었기 때문에 (영화에서) 다루지 못한 편집본이 많다”며 “그만큼 할 이야기가 많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한국이 어떻게 탄생했는지의 이야기를 하면서 그 땅에 사는 한국인들이 어떻게 만들어졌는지, 그 과정에서 건국 1세대가 우리에게 어떤 큰 선물을 줬는지를 이야기 하려 한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그 과정에서 이승만 전 대통령의 개인사와 기독교인 이승만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며 “곳곳에 이 전 대통령이 남긴 기록들을 참고했고, 큰 지도를 펴서 ‘이승만 다이어리’에 나온 이 전 대통령의 행적지들에 점을 찍었는데, 그 점을 연결했더니 어마어마한 그림이 만들어졌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또한, 그는 “(이 전 대통령은) 개화도 안 됐던 시기에 전 세계를 돌아다닌 최초의 여행가더라”면서 “그런 이야기들이 집중적으로 다뤄질 것”이라고 귀띔했다.

끝으로 김 감독은 “유엔에서 상영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라며 “이승만은 유엔이 관장하는 저개발 국가들에 (리더십의 모델로서) 시사하는 게 많은 인물”이라고 말했다.

앞서 ‘건국전쟁’은 국내 흥행에 힘입어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CGV 영화관 2곳에서도 개봉했고, 다음 달 20일엔 워싱턴 DC에서 미국 의회 시사회도 개최할 계획이다.

패널로 참석한 이호 대표도 “이 전 대통령이 어린 시절 나비를 좋아해 하염없이 쫓아다녀서 동네에선 ‘꽃귀신 들린 녀석’이라고 놀릴 정도였는데, 그런 인간적인 면모가 할아버지가 된 다음에도 고스란히 남아있더라”며 “내년 3월 26일은 이 박사 탄생 150주년이 되는 날인데, ‘건국전쟁’을 능가하는 흥행이 이뤄지리라 믿는다”며 김 감독을 응원했다.

이한우 센터장은 “이승만 전 대통령이 가진 카리스마의 원천은 다른 게 아니라 탁월한 학식이었다”며 “이런 부분이 잘 조명됐으면 한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이승만 전 대통령의 일대기를 다룬 ‘건국전쟁’은 1일 개봉돼 29일 0시 현재 누적 관객 수 101만8566명을 기록 중이다. ‘건국전쟁2’는 이 전 대통령 서거 150주년이 되는 내년 3월 26일 개봉 예정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범죄도시4’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범죄도시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직장 상사·후배와의 점심, 누가 계산 해야 할까? [그래픽뉴스]
  • 동네 빵집의 기적?…"성심당은 사랑입니다" [이슈크래커]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임영웅 콘서트 VIP 연석 잡은 썰 푼다” 효녀 박보영의 생생 후기
  • 꽁냥이 챌린지 열풍…“꽁꽁 얼어붙은 한강 위로 고양이가 걸어다닙니다”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718,000
    • +2.9%
    • 이더리움
    • 4,479,000
    • +2.07%
    • 비트코인 캐시
    • 700,000
    • +2.64%
    • 리플
    • 748
    • +4.62%
    • 솔라나
    • 210,100
    • +2.39%
    • 에이다
    • 708
    • +8.59%
    • 이오스
    • 1,155
    • +5.38%
    • 트론
    • 160
    • +1.27%
    • 스텔라루멘
    • 167
    • +5.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7,000
    • +2.27%
    • 체인링크
    • 20,440
    • +4.5%
    • 샌드박스
    • 657
    • +5.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