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시즌 다가온다”…라운딩 준비하는 패션업계

입력 2024-03-01 05: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스타일과 기능성 강화한 S/S 시즌 컬렉션 선봬

▲한세엠케이 'PGA TOUR & LPGA 골프웨어', S/S 컬렉션 공개 (사진제공=한세엠케이)
▲한세엠케이 'PGA TOUR & LPGA 골프웨어', S/S 컬렉션 공개 (사진제공=한세엠케이)

패션업계가 봄 시즌을 준비하는 '영 골퍼'들을 위해 스타일과 기능성을 갖춘 신제품을 잇따라 선보이며 소비 심리 공략에 나섰다.

1일 업계에 따르면 한세엠케이의 골프웨어 ‘PGA TOUR & LPGA 골프웨어’는 본격적인 라운드 시즌을 맞아 2024년 S/S 시즌 컬렉션을 선보인다.

이번 컬렉션은 기능성 원단 소재를 강화했다. 착용 시 부드러운 원단으로 편안함을 주며, 스트레치가 우수한 스판 소재부터 발수, 쿨링, 통기성 등 다방면의 기능을 가진 코듀라와 이탈리아 프리미엄 소재인 져지로멜리나 고기능성 원단 등을 통해 여름철에 특화된 골프웨어를 출시한다.

기능성 외에도 미니멀한 퍼포먼스 스타일부터 컬러풀한 세련된 디자인까지 다채롭게 선보인다. 심플한 무채색과 고급스러움으로 스포츠웨어 및 일상복으로 스타일링이 가능하며, 시그니처 로고 패턴과 화사한 색감의 디자인으로 구성됐다.

▲LF 더블플래그 24SS 시즌 화보 (사진제공=LF)
▲LF 더블플래그 24SS 시즌 화보 (사진제공=LF)

LF의 영 골프 컬쳐 브랜드 더블플래그는 필드와 일상의 경계를 넘나드는 봄 컬렉션을 출시했다. 이번 SS 시즌은 ‘시티 골프(CITY GOLF)’, ‘DBFG’ 두 가지 컬렉션으로 전개된다. 시티 골프 컬렉션은 골프와 패션 트렌드 모두를 중시하는 영 골퍼를 위한 라인이며 '연습장부터 라운딩까지 재미로운 골프 생활'을 메인 테마로 잡고 이에 어울리는 밝고 위트 있는 골프 룩을 제안한다. 더블플래그(Double Flag)를 요약한 DBFG 컬렉션은 '골프웨어의 한계, 경계를 건넌다'는 메인 테마 아래 스트릿 무드를 극대화한 라인업으로 구성했다.

데상트코리아가 운영하는 프리미엄 골프웨어 브랜드 데상트골프는 골프화 '프로클래식'을 내놨다. 프로클래식은 데상트골프에서 첫선을 보이는 클래식 디자인의 스파이크 골프화로, 끈을 묶는 레이스업 구두 타입에 앞코, 윙팁 펀칭, 스티치 디테일로 클래식함을 갖췄다. 디자인은 클래식이지만, 퍼포먼스 골프화의 본질은 그대로 담아 스파이크 구조로 설계한 게 특징이다.

아디다스골프도 ‘투어360 24(TOUR360 24)’ 골프화를 선보인다. 투어360 24는 골퍼들이 골프화에 요구하는 3가지 핵심 분야인 착화감, 퍼포먼스, 정밀한 핏에 집중한 제품이다.

말본골프는 스위스 럭셔리 워치메이커 태그호이어와 컬래보레이션 컬렉션을 선보인다. ‘말본골프X태그호이어’ 컬렉션은 양사의 로고와 컬러, 브랜드 정수를 유기적으로 조합했으며, 아노락 자켓, 하프집업 피스테, 폴로셔츠, 베스트, 글러브, 드라이버커버, 퍼터커버, 캐디백, 골프공 등 총 15종으로 구성됐다.

▲‘말본골프X태그호이어’ 컬렉션 (사진제공=말본골프)
▲‘말본골프X태그호이어’ 컬렉션 (사진제공=말본골프)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종합] "대중교통 요금 20% 환급"...K-패스 오늘부터 발급
  • "민희진, 뉴진스 이용 말라"…트럭 시위 시작한 뉴진스 팬들
  • 중소기업 안 가는 이유요?…"대기업과 월급 2배 차이라서" [데이터클립]
  • 단독 금융위, 감사원 지적에 없어졌던 회계팀 부활 ‘시동’
  • 김형준 테사 대표 “블루칩 미술품, 자산 가치 분명한 우량주"
  • 임영웅·아이유·손흥민…'억' 소리 나는 스타마케팅의 '명암' [이슈크래커]
  • 단독 교육부, 2026학년도 의대 증원은 ‘2000명’ 쐐기…대학에 공문
  • 류현진, kt 상대 통산 100승 조준…최정도 최다 홈런 도전 [프로야구 24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4.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193,000
    • +0.26%
    • 이더리움
    • 4,688,000
    • +2.18%
    • 비트코인 캐시
    • 731,000
    • -1.02%
    • 리플
    • 789
    • -0.88%
    • 솔라나
    • 227,900
    • +2.29%
    • 에이다
    • 730
    • -1.08%
    • 이오스
    • 1,243
    • +1.89%
    • 트론
    • 164
    • +1.23%
    • 스텔라루멘
    • 173
    • +2.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600
    • -0.1%
    • 체인링크
    • 22,270
    • +0.23%
    • 샌드박스
    • 726
    • +4.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