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전진하는 강철의 문명, 독일의 격동적 변천사

입력 2024-02-29 05: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저자: 안병억
펴낸곳: 페이퍼로드

*<하룻밤에 읽는 영국사>의 뒤를 이은, 국제관계 전문가 안병억의 두 번째 유럽사 이야기 <하룻밤에 읽는 독일사>

“철학자 칸트와 대문호 괴테의 나라가 어떻게 히틀러 같은 괴물을 낳았을까?”

1981년부터 14년간 프랑스 대통령이었던 프랑수아 미테랑은 제2차 세계대전에 참전해 독일군의 포로가 된 적이 있었다. ‘독일’이란 나라를 두고 한 그의 질문은 독일 역사의 핵심을 관통한다. 그만큼 독일 역사는 극과 극을 오갈 만큼 격동적이다. 야만과 문명, 분열과 타협, 반동과 개혁, 분단과 통일까지, 독일 역사를 공부하면 할수록 상반된 개념들이 튀어 올라와 독일이란 나라의 본질이 무엇인지 무척 궁금해진다.

세계 GDP 3위의 경제 최강국이자 유럽연합의 선봉에 선 ‘독일’의 성공 요인은 무엇일까? 유럽통합과 지역주의 비교 연구, 평화 연구에 천착해온 안병억 대구대학교 군사학과 교수가 입체적 관점에서 분석한 ‘독일사’를 펴냈다.

『하룻밤에 읽는 독일사』는 게르만족부터 올라프 숄츠 총리의 집권기까지를 아우르며 독일 역사 전체를 단숨에 가로지른다. 숱한 위기가 중첩된 오늘날, 시대의 난관을 돌파한 독일의 역사를 통해 문제를 현명하게 풀어가는 공동체의 모습이 무엇인지를 살필 수 있다.

저자 안병억 교수는 『한눈에 보는 유럽연합』(2008), 『미국과 유럽연합의 관계』(2014) 등 10여 권의 학술서적을 펴냈다. 교양서로 『하룻밤에 읽는 영국사』(2020), 『셜록 홈즈 다시 읽기』(2022)를 출간했다. 2016년 말부터 유럽과 글로벌 이슈를 분석하는 주간 팟캐스트 방송 ‘안쌤의 유로톡’을 제작·운영 중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코로나19 '진짜 끝'…내달부터 위기단계 경계→관심 하향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반감기’ 하루 앞둔 비트코인, 6만3000달러 ‘껑충’…나스닥과는 디커플링 [Bit코인]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단독 두산그룹, 3년 전 팔았던 알짜회사 ‘모트롤’ 재인수 추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14:31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798,000
    • -0.3%
    • 이더리움
    • 4,382,000
    • -1.53%
    • 비트코인 캐시
    • 679,000
    • -2.86%
    • 리플
    • 712
    • -2.86%
    • 솔라나
    • 202,500
    • +1.71%
    • 에이다
    • 648
    • -2.56%
    • 이오스
    • 1,089
    • +0.09%
    • 트론
    • 156
    • -4.29%
    • 스텔라루멘
    • 159
    • -0.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4,250
    • -2.84%
    • 체인링크
    • 19,450
    • -1.02%
    • 샌드박스
    • 620
    • -3.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