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리나·이재욱, ‘첫 만남’ 영상 확산 중…나란히 앉아 ‘묘한 기류’

입력 2024-02-27 17:2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배우 이재욱(왼쪽), 가수 카리나. (출처=X 캡처)
▲배우 이재욱(왼쪽), 가수 카리나. (출처=X 캡처)

그룹 에스파 멤버 카리나(23)와 배우 이재욱(25)이 열애를 인정한 가운데 두 사람의 첫 만남이 화제를 빚고 있다.

27일 카리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와 이재욱 소속사 씨제스스튜디오는 공식 입장을 내고 “두 사람은 알아가는 단계”라며 “따뜻한 시선으로 존중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연예 매체는 이재욱과 카리나가 지난달 14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한 브랜드 행사에서의 첫 만남을 계기로 서울에서도 인연을 이어가면서 교제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의 만남은 주로 늦은 밤 인적없는 이재욱의 동네 공원에서 이뤄졌다는 전언이다. 함께 산책하는 풋풋한 연인의 모습도 포착됐다. 이들의 측근은 “첫눈에 반한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후 온라인상에서는 카리나와 이재욱이 처음 만났다는 행사 영상이 확산하며 화제를 모았다.

당시 영상을 보면 두 사람은 패션쇼를 관람하기 위해 앞줄에 나란히 앉아 화려한 비주얼로 눈길을 끌었다. 패션쇼 진행 중 대화를 나누며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낸 두 사람은 행사 전후로도 핑크빛 기류를 보였다. 한 카페에서 이재욱이 카리나에게 자리를 양보하는가 하면, 손이 카리나에게 닿지 않도록 조심하는 등 살뜰히 챙기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또 카리나가 데뷔 전 ‘흑발에 웃는 모습이 예쁘고 손, 발이 크고 키 180㎝ 이상에 예의 바른 남자’라고 밝힌 이상형 조건이 이재욱과 일치하면서 다시금 시선이 쏠리기도 했다.

한편, 카리나는 2020년 에스파로 데뷔해 ‘넥스트 레벨’(Next Level), ‘도깨비불’(Illusion), ‘베터 띵스’(Better Things), ‘서스티(Thirsty)’ 등의 히트곡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6월부터 에스파 월드투어 ‘싱크: 패러렐 라인’에 나선다.

이재욱은 2018년 tvN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데뷔해 tvN ‘환혼: 빛과 그림자’, 티빙 ‘이재, 곧 죽습니다’ 등에서 활약했다. 28일 디즈니+ 새 시리즈 ‘로얄로더’ 공개를 앞두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코로나19 '진짜 끝'…내달부터 위기단계 경계→관심 하향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임영웅 콘서트 VIP 연석 잡은 썰 푼다” 효녀 박보영의 생생 후기
  • ‘반감기’ 하루 앞둔 비트코인, 6만3000달러 ‘껑충’…나스닥과는 디커플링 [Bit코인]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082,000
    • +3.34%
    • 이더리움
    • 4,479,000
    • +2.28%
    • 비트코인 캐시
    • 700,000
    • +2.64%
    • 리플
    • 726
    • +0.28%
    • 솔라나
    • 210,500
    • +8.95%
    • 에이다
    • 665
    • +2.31%
    • 이오스
    • 1,122
    • +5.25%
    • 트론
    • 157
    • -2.48%
    • 스텔라루멘
    • 163
    • +3.16%
    • 비트코인에스브이
    • 97,000
    • +2.54%
    • 체인링크
    • 19,930
    • +3.8%
    • 샌드박스
    • 642
    • +2.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