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토피아, 영업손실 감소… 희토류 사업으로 실적개선 기대

입력 2024-02-21 18:4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철강사업부 합병으로 실적 개선…“하반기 희토류 양산 통해 흑자전환 기대”

세토피아가 지난해 영업손실을 34억 원 줄이며 적자 폭을 줄였다고 21일 밝혔다.

세토피아에 따르면 2023년도 연결 기준 매출액이 1047억 원으로 2022년 1165억 원 대비 10.1% 줄었고, 영업손실은 2022년 118억 원에서 2023년에는 84억 원으로 34억 원, 28.91% 줄었다. 당기순손실은 193억 원으로 전년 대비 52.49% 개선됐다.

회사 측은 투자자산 처분과 가치평가를 통한 재산정으로 인한 손익구조 변동이 적자 폭 감소의 주된 이유라고 설명했다.

서상철 세토피아 대표는 “철강 사업은 원자재 가격 상승 등 대외적인 환경에 의해 실적개선의 기여도가 예상과 달리 기존의 수익구조를 달성하지 못했지만, 안정적인 수익을 내면서 실적 개선에 기여했다"며 “향후 희토류 사업 부문에서 네오디뮴 금속 양산 및 판매를 통한 매출이 발생하여 실적개선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올해에는 적자형 구조를 벗어나기 위해 적자 사업부, 연결 자회사 매각 등 강도 높은 구조조정을 통해 근본적인 체질 개선을 단행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블랙스톤 회장 “AI붐에 데이터센터 급증…전력망 과부하 엄청난 투자 기회”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출생신고 않고 사라진 부모…영민이는 유령이 됐다 [있지만 없는 무국적 유령아동①]
  • “인천에 이슬람 사원 짓겠다”…땅 문서 공개한 한국인 유튜버
  • 파월 ‘매파 발언’에 우는 비트코인…중동 위기 감소·美 경제 강세에도 약세 [Bit코인]
  • 금리의 폭격, "돈 줄 마를라"전정긍긍...좀비기업 좌불안석 [美 국채 5%의 소환]
  • “자물쇠 풀릴라” 뒷수습 나선 쿠팡…1400만 충성고객의 선택은? [이슈크래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443,000
    • -0.88%
    • 이더리움
    • 4,530,000
    • -1.52%
    • 비트코인 캐시
    • 693,000
    • -5.13%
    • 리플
    • 727
    • -1.09%
    • 솔라나
    • 199,000
    • -1.39%
    • 에이다
    • 664
    • -4.18%
    • 이오스
    • 1,092
    • -1.89%
    • 트론
    • 167
    • +0.6%
    • 스텔라루멘
    • 160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97,050
    • -2.66%
    • 체인링크
    • 19,740
    • -1.25%
    • 샌드박스
    • 633
    • -1.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