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믹스 지니, 데뷔 10개월 만에 그룹 탈퇴…JYP 전속계약도 해지

입력 2022-12-09 15:4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엔믹스 멤버 지니가 팀을 떠난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9일 “엔믹스 멤버로 함께해 온 지니가 개인 사정으로 팀을 탈퇴한다”며 “전속 계약도 해지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많은 팬들에게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며 “이후 진행 예정인 엔믹스 관련 스케줄은 6인 체제로 이어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새로운 길을 가게 된 지니에게 많은 격려 부탁드린다”며 “더욱 성장한 모습으로 꿈을 향해 걸어갈 여섯 명의 멤버들에게도 팬 여러분의 따뜻한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지니의 탈퇴로 엔믹스는 릴리, 해원, 설윤, 배이, 지우, 규진으로 6인조 활동에 나선다.

지니는 2015년부터 연습생 생활을 거쳐 올해 2월 엔믹스로 데뷔했다. 그는 지난달 29일 일본 교세라돔에서 열린 ‘2022 마마 어워즈(2022 MAMA AWARDS)’에서 엔믹스 멤버들과 함께 무대를 꾸몄고, 이날 엔믹스는 ‘페이보릿 뉴 아티스트상’을 수상했다. 엔믹스는 내년 시즌 그리팅 굿즈 발매도 앞두고 있었다.

활발하게 활동을 이어가던 중 갑작스러운 탈퇴 소식이 전해지며 팬들의 당혹감을 자아낸 상황. 소속사 측이 구체적인 탈퇴·전속계약 해지 사유를 설명하지 않은 만큼 지니의 향후 활동 계획은 불투명하다.

한편 엔믹스는 지난 2월 데뷔 싱글 ‘에드 마레(AD MARE)’에 이어 9월 싱글 2집 ‘엔트워프(ENTWURF)’를 발표하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수백 마리 새 떼가 울었다” 튀르키예 지진 전 일어난 현상…지진 예측은 가능할까
  • 가스비 폭등은 문재인 정부 탓?...여야 '에너지 값 인상 논쟁' [영상]
  • 삼성 ‘도쿄선언’ 40년…‘백척간두’ 극복할 이재용 式 전략은?
  • 대지진에 ‘유럽 길’ 막히나… 튀르키예 수출액만 10조원
  • 오세훈, 큰불 났던 구룡마을 100% 공공개발…3600가구 대단지로
  • 이승기♥이다인 결혼 발표…4월 7일 결혼식
  • 외환 시장 빗장 푼 한국...'안정성과 흥행' 두 토끼 사냥
  • “안전진단 완화·면제에 용적률 파격 상향”…국토부, '1기 신도시 특별법' 발표
  • 오늘의 상승종목

  • 02.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43,000
    • +0.88%
    • 이더리움
    • 2,090,000
    • +0.97%
    • 비트코인 캐시
    • 169,600
    • +0.77%
    • 리플
    • 504.4
    • +0.04%
    • 솔라나
    • 29,750
    • +0.81%
    • 에이다
    • 494.5
    • -0.46%
    • 이오스
    • 1,375
    • +0.81%
    • 트론
    • 81.88
    • +1.59%
    • 스텔라루멘
    • 115.2
    • +0.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700
    • -0.91%
    • 체인링크
    • 8,945
    • +1.42%
    • 샌드박스
    • 920
    • +0.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