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수도권 아파트 거래 '2채 중 1채'는 소형 평형…"금융부담 가중 원인"

입력 2022-12-04 09:1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서울 남산에서 바라본 아파트 단지. 신태현 기자 holjjak@
▲서울 남산에서 바라본 아파트 단지. 신태현 기자 holjjak@

연이은 금리 인상과 대출 이자 부담이 커지면서 올해 수도권에서 팔린 아파트 절반은 소형 아파트인 것으로 나타났다.

4일 부동산 정보업체 부동산R114가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매매 신고된 내역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1∼11월 수도권에서 거래된 6만3346건 중 3만2032건(50.6%)은 전용면적 60㎡ 이하 소형 아파트로 집계됐다.

전용 60∼85㎡ 이하인 중소형 아파트 거래는 2만4583건으로 38.8%였고, 85㎡ 초과 아파트는 6731건(10.6%)에 그쳤다.

지역별로 보면 특히 서울에서 소형 아파트 거래가 활발했다.

올해 서울에서 거래된 아파트 1만795건 중 54.2%에 해당하는 5851건은 전용 60㎡ 이하였다. 중소형(60∼85㎡ 이하) 아파트는 3345건(31.0%)이었고, 85㎡ 초과는 1599건(14.8%)이었다.

경기는 전용 60㎡ 이하가 전체의 48.6%였다. 60~85㎡ 이하는 41.2%, 85㎡ 초과는 10.2%였다. 인천은 △60㎡ 이하 54.8% △60~85㎡ 이하 37.3% △85㎡ 초과 7.9% 등이었다.

부동산 거래절벽 속에서도 소형 아파트 수요는 꾸준히 이어지지만, 그 추세는 지역별로 편차가 있었다.

서울의 전용 60㎡ 이하 거래 비중은 4월(48.1%)을 제외하면 올해 내내 50%를 웃돌았다. 11월에는 아직 신고기한이 이달 말까지로 한 달 남짓 남아 있는 가운데 소형 거래 비중이 67.8%에 달했다.

반면 경기와 인천은 올해 하반기에 접어들수록 소형 아파트 거래 비중은 줄고 중소형 아파트 거래 비중이 커졌다.

경기는 올해 5월부터 중소형 거래 비중이 점차 높아지기 시작해 9월에는 올해 들어 처음으로 60~85㎡ 이하 아파트(45.8%)가 60㎡ 이하(44.3%)보다 많이 거래됐다.

인천도 60~85㎡ 이하 아파트 거래 비중이 올해 1월 전체의 32.0%였지만, 9월에는 46.0%까지 커졌다. 같은 기간 60㎡ 이하 아파트 거래 비중은 59.4%에서 46.3%로 줄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왜 재밌기까지 하세요?…‘야신’ 김성근, 이제는 ‘예능신’
  • “주도권을 잡아라” AI 무한경쟁 시대…구글 ‘바드’ vs MS ‘빙’ 비교해봤더니
  • ‘이모 교수’ 김남국, 이번엔 ‘오스트리아’를 ‘호주’로 혼동
  • “400만 봅니다”…‘더 퍼스트 슬램덩크’ 배급담당자는 여전히 자신 있다
  • 뉴진스 그램, 6분 만에 완판 후 ‘되팔이’ 성행…웃돈만 200만 원
  • 한동훈 “민주당, 청담동 술자리 의혹 사과해야” [영상]
  • "이자 무서워요" 지난달 가계대출 8조 '↓'…주담대 통계 이래 첫 감소
  • 송혜교, 임지연 머리채 잡았다…‘더 글로리’ 파트2 포스터·예고편 공개
  • 오늘의 상승종목

  • 02.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969,000
    • -1.91%
    • 이더리움
    • 2,083,000
    • -2.21%
    • 비트코인 캐시
    • 166,900
    • -2.74%
    • 리플
    • 501.7
    • -1.32%
    • 솔라나
    • 29,100
    • -3.39%
    • 에이다
    • 494.1
    • -2.31%
    • 이오스
    • 1,368
    • -2.63%
    • 트론
    • 83.47
    • -0.22%
    • 스텔라루멘
    • 114.6
    • -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850
    • -2%
    • 체인링크
    • 9,805
    • +7.04%
    • 샌드박스
    • 1,030
    • -10.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