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극손상 모발 위한 ‘실크테라피 본드 앤 씰 에센스’ 출시

입력 2022-11-27 09:29 수정 2022-11-27 17:0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LG생활건강은 손상된 모발 속까지 단백질을 채우는 초 극손상 모발용 헤어케어 제품 ‘본드 앤 씰 헤어 에센스’를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본드 앤 씰 헤어 에센스’는 13년(209년~2021년) 연속 GS 총 주문금액 기준 1위를 차지한 미국 살롱브랜드 ‘실크테라피’가 지난 31년간의 노하우 헤어 본딩 기술을 담은 제품이다.

회사 측은 “이 제품은 잦은 펌과 염색 등 화학 시술로 모발 끝이 손상되고 갈라지는 현상을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개발됐다”며 “손상 모발의 표면을 개선하고, 영양분이 빠져 탄력을 잃은 모발 속에 단백질과 영양분을 채울 수 있는 단백질 결합 포뮬러가 적용됐다”고 설명했다.

LG생활건강에 따르면 19가지 아미노산을 첨가한 실크테라피의 포뮬러로 만든 핵심 성분인 ‘Bond&Seal 콤플렉스’가 손상된 모발의 큐티클 틈으로 아미노산과 콜라겐 단백질을 공급해서 모발 속 수분 소실을 방지하고, 모발 겉에는 단백질 영양 보호막을 형성해준다.

회사 관계자는 “실크테라피의 신제품 본드 앤 씰 헤어 에센스는 머릿결을 겉보기에만 좋게 만드는 제품이 아니라 단백질을 모발 속에 흡수시켜서 손상 모발을 근본적으로 개선해주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재명, 홀로 선 검찰 포토라인 “尹독재정권, 법치주의·헌정질서 파괴” [영상]
  • ‘방탄소년단’ 슈가, 10년 전 ‘막창왕’ 창업 불가…“본업 이렇게 잘할 줄은”
  •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컴백 첫날 앨범 186만장 팔았다
  • 산케이 “日, 한국 수출규제 완화 검토…징용 배상 해법 본 뒤 결정”
  • 휘발유 L당 7.2원 오르고 경유 10.4원 내려…가격차 80원으로 좁혀져
  • ‘18번홀 벙커샷 이글’ 임성재, PGA 공동 4위로 껑충
  • 메시, 내년 미국서 코파아메리카 트로피 입맞출까
  • [날씨] ‘주말 강추위’ 토요일 낮에도 영하권…일요일 낮 영상권 회복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962,000
    • +0.74%
    • 이더리움
    • 1,998,000
    • +0.91%
    • 비트코인 캐시
    • 168,600
    • -0.47%
    • 리플
    • 517.1
    • +0.98%
    • 솔라나
    • 30,660
    • +2.78%
    • 에이다
    • 487
    • +2.81%
    • 이오스
    • 1,382
    • +0.14%
    • 트론
    • 79.2
    • +1.19%
    • 스텔라루멘
    • 117.7
    • +2.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100
    • +0.55%
    • 체인링크
    • 9,235
    • +2.04%
    • 샌드박스
    • 944.9
    • +4.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