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천절 연휴 내내 전국 비 소식…수도권 최대 120㎜↑ 호우

입력 2022-10-02 15:2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조현욱 기자 gusdnr8863@
▲조현욱 기자 gusdnr8863@

2일 오후 전국 곳곳에서 빗방울이 떨어지는 가운데, 4일 오전까지 전국에 강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일부 지역엔 비와 함께 강한 바람이 불고, 천둥과 번개가 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2일 밤부터 4일 새벽 사이 수도권과 충남 북부 서해안에는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 안팎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특히 충남 북부 서해안에 50~100mm, 경기 북서부 지역 중 강수량이 많은 곳은 120㎜ 이상 내릴 것으로 관측된다.

강원 영서와 충남 남부 서해안, 충청 북부 내륙에 30~80mm, 강원 영동과 충청 남부, 경북과 전북, 울릉도와 독도에 10~60mm, 그 밖의 지역은 5~30mm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이번 연휴 비는 북서쪽에서 우리나라로 다가오는 찬 공기가 이미 들어와 있는 따뜻한 공기와 충돌해 비구름대를 발달시키면서 발생했다. 비구름대는 빠르게 남동진할 전망으로, 4일에 서쪽부터 비가 그칠 보인다.

서해안에 2일 밤부터, 3일 오전부터는 서해안 외 지역에서도 순간풍속이 시속 55㎞에 달하는 강풍이 불겠다. 바람이 거세지면서 서해 먼바다에서 최고 3.5m로 물결이 높게 일겠다.

강원 산지와 섬 지역엔 3일 밤부터 순간 풍속이 시속 70㎞에 달할 것으로 예보돼 안전과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김정은, 또 둘째 딸과 공개 행보…“핵전쟁억제력 강화”
  • 하루 6시간도 못자는 학생...중1학년 9.5%·고3은 50.5%
  • 대만 지방선거, 야당 국민당 승리…타이베이 시장에 장제스 증손자 장완안
  • 화물연대 파업에 항만 물류 80%↓…정부 "업무개시 명령 발동 준비 마쳐"
  • ‘2022 MMA’ 임영웅, 5관왕 달성…올해의 앨범·아티스트 ‘대상 2관왕’
  • 메시가 아르헨 구했다…멕시코 2-0 완파 ‘기사회생’
  • 이란 대표팀, 귀국 후 사형 가능성 나와…경기 전 '국가 제창' 거부 이유
  • 안정환부터 조규성까지…꽃미남 축구스타 계보
  • 오늘의 상승종목

  • 1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700,000
    • -0.44%
    • 이더리움
    • 1,668,000
    • -0.12%
    • 비트코인 캐시
    • 155,500
    • -1.58%
    • 리플
    • 550
    • -2.34%
    • 위믹스
    • 672
    • +24.1%
    • 에이다
    • 433.5
    • -0.91%
    • 이오스
    • 1,287
    • -0.08%
    • 트론
    • 72.95
    • -0.1%
    • 스텔라루멘
    • 122
    • -1.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200
    • -0.18%
    • 체인링크
    • 9,855
    • +4.12%
    • 샌드박스
    • 787.1
    • +0.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