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방위성 “北 미사일, 최고 고도 50㎞…비행거리는 350~400㎞”

입력 2022-10-01 10:4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지난해 3월 조선중앙통신이 새로 개발한 신형전술유도탄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보도한 사진 (연합뉴스)
▲지난해 3월 조선중앙통신이 새로 개발한 신형전술유도탄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보도한 사진 (연합뉴스)

일본 방위성은 1일 북한이 동해상으로 발사한 탄도미사일의 최고 고도가 50㎞라고 추정했다. 이들이 추정한 비행 거리는 350~400㎞다.

이날 이노 도시로 방위성 부대신은 기자들에게 “오전 6시 42분과 오전 6시 58분에 북한이 탄도미사일 2발을 동해로 발사했다”며 “모두 변칙궤도로 비행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2발 모두 일본의 배타적경제수역(EEZ) 밖에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이날 현지 언론은 북한의 이번 발사로 선박 등 일본의 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한편 일본 정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지역, 국제 사회의 평화를 위협하는 것이라며 베이징 대사관을 통해 북한에 항의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카타르 월드컵] 실점에도 덤덤했던 벤투, 역전 골 터지자 환호…경기 후 손흥민과 어깨동무
  • “브라질이 질 줄 누가 알았겠어”…네이버, 월드컵 승부예측 당첨자 ‘0명’
  • [보험깨톡] 보험금 미리 받을 수 있는 '선지급서비스' 활용법
  • [이법저법] “성희롱 당했는데 타지 발령까지”…2차 가해에 대처하는 방법
  • 내년 경제 올해보다 더 어렵다…곳곳에서 벌써 '경고음'
  • 겨울에도 식품 식중독 있다?…‘노로바이러스’ 주의보
  • '부실 출제·채점' 세무사시험 수험생들, 행정소송 제기...일부는 화우 선임
  • [이슈크래커] 예고된 화물연대 운송거부…"정부ㆍ국회 막을 기회 있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775,000
    • +0.18%
    • 이더리움
    • 1,725,000
    • +0.88%
    • 비트코인 캐시
    • 149,400
    • +1.36%
    • 리플
    • 524.9
    • +0.52%
    • 솔라나
    • 18,260
    • +0.83%
    • 에이다
    • 426
    • +1.19%
    • 이오스
    • 1,256
    • +0.64%
    • 트론
    • 72.35
    • -0.4%
    • 스텔라루멘
    • 117.3
    • +0.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100
    • -0.62%
    • 체인링크
    • 9,965
    • -2.5%
    • 샌드박스
    • 794.8
    • +0.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