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2’ 출신 남자아이돌, 전 여친 목 조르고 흉기로 협박…1심서 집행유예

입력 2022-08-19 13:5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Mnet 제공)
▲(출처=Mnet 제공)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했던 아이돌그룹 소속 가수가 전 여자친구를 흉기로 협박하고 다치게 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19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16단독(김태균 부장판사)은 상해, 특수협박, 주거침입 등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아이돌그룹 소속 가수 A 씨(26)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1년 동안의 보호관찰과 80시간의 사회봉사도 명령했다.

A 씨는 지난해 10월 자신의 여자친구였던 B 씨가 만나주지 않는다는 이유로 베란다를 통해 B 씨 집에 침입해 흉기로 협박하고 목을 졸랐다. A 씨는 B씨에게 전치 2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당시 A 씨는 B 씨의 집에 있던 흉기를 들어 겨눈 채 자신과 계속 만나자고 요구했다. B 씨의 부탁으로 흉기를 잠시 내려놓았으나, 요구를 거절당하자 격분해 B 씨의 목을 조른 것으로 조사됐다.

이웃이 비명을 듣고 초인종을 누르자 A 씨는 B 씨에게 다시 흉기를 겨눴고, ‘소리 지르지 말라’는 취지로 협박한 것도 드러났다.

재판부는 “범행 내용과 수법에 비춰 죄질과 범정이 무겁다”며 “피해자가 큰 충격과 고통을 받았을 것으로 보이고, 피고인은 아직 피해자로부터 용서받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다만 “피고인이 범행을 자백하는 점, 다소 우발적으로 범행에 이른 것으로 보이는 점, 아무런 범죄 전력이 없는 초범인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대우조선, 한화 품에 안긴다…산은 "민간 주인 찾는 게 최선"
  • ‘검은 월요일’ 원·달러 환율, 13년6개월 만에 1430원 돌파
  • [영상] ‘비속어 논란’ 윤 대통령 “사실과 다른 보도, 국민 위험에 빠뜨리는 일”
  • [영상] 폴란드 넘어 루마니아까지 노리는 ‘K2전차’의 미래모습은?
  • [이슈크래커] ‘10대 성폭행 혐의’ 라이베리아 공무원, 면책특권 받지 못한 이유
  • 리플 기술적 조정 전망…“비트코인 1만7500달러 지지선 테스트”
  • 한은 빅스텝으로 간다…이창용 “한미 너무 큰 금리차 바람직하지 않아”
  • 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 빌보드200 1위…"영어 음원 주효"
  • 오늘의 상승종목

  • 09.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167,000
    • -0.67%
    • 이더리움
    • 1,867,000
    • -1.79%
    • 비트코인 캐시
    • 164,800
    • -1.9%
    • 리플
    • 662.5
    • -5.67%
    • 위믹스
    • 2,451
    • -1.68%
    • 에이다
    • 634.2
    • -3.37%
    • 이오스
    • 1,661
    • -4.15%
    • 트론
    • 85.53
    • -0.87%
    • 스텔라루멘
    • 162.6
    • -5.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3,350
    • +3.31%
    • 체인링크
    • 10,860
    • -5.15%
    • 샌드박스
    • 1,210
    • -5.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