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벨리곰 멤버십 NFT 오픈과 동시에 ‘완판’

입력 2022-08-19 13:2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자료제공=롯데홈쇼핑
▲자료제공=롯데홈쇼핑

NFT(대체불가능토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롯데홈쇼핑이 내놓은 NFT가 이틀간 완판을 기록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17일부터 벨리곰 멤버십 NFT를 1, 2차의 ‘화이트리스트 세일’(사전 예약 고객 판매, 6000개)과 일반 고객 대상 ‘퍼블릭 세일(3500개)’ 총 3차까지 진행한 결과, 오픈 즉시 완판을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자사 보유분 500개를 제외한 9500개 전량이 모두 판매됐다.

지난 18일 ‘퍼블릭 세일’은 오픈과 동시에 0.5초 만에 완판을 기록했으며, 당일 NFT 거래소 ‘오픈씨(Opensea)’에서 암호화폐 ‘클레이튼(Klaytn)’ 계열 중 거래금액 국내 1위, 글로벌 16위를 차지했다. 1, 2차 판매에서도 통상적인 NFT 거래량을 초과하거나 1초 만에 완판됐다. MZ세대들의 NFT에 대한 관심, 120만 명의 SNS 구독자, 해외 구독자 40% 등 K-캐릭터로 입지를 강화하고 있는 ‘벨리곰’ 팬덤, 커뮤니티, 롯데그룹 계열사의 실용적인 혜택들이 이용자들에게 호응을 얻었다는 평가다.

NFT 커뮤니티 ‘디스코드’ 채널 가입자도 3주 만에 4만 명을 넘었고, 오픈 한 달도 되지 않은 시점에서 국내 기업형 NFT프로젝트의 커뮤니티 규모 기준 3위를 달성했다.

현재 벨리곰 NFT는 2차 거래도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잔여 물량(500개)을 고객 대상 마케팅, 이벤트 경품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롯데홈쇼핑은 벨리곰 NFT 혜택을 지속적으로 추가하고,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홀더 멤버십 혜택과 커뮤니티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국내 최초로 CUU(Collectable + Unique + Utilities) 콘셉트의 멤버십 NFT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진호 롯데홈쇼핑 디지털사업부문장은 “롯데홈쇼핑은 웹(Web) 3.0 시대에 메타버스 뿐만 아니라 가상경제 활성화 요소인 NFT가 중요하다고 판단해 추진 중이다. 벨리곰을 활용한 멤버십 NFT가 총 3차에 걸쳐 단시간에 완판을 기록하고, 국내 기업형 NFT 중 이례적인 성과를 기록했다”면서 ”벨리곰 팬덤, 롯데그룹 계열사 혜택 등이 시너지를 얻은 것으로 보이며, 향후 차별화된 멤버십 혜택으로 소장 가치를 높이고 홀더 커뮤니티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이브 먹던 물 팔아요”…‘충북대 축제’ MC 개그맨, 부적절 멘트 논란
  • [영상] "北 도발 시 즉각 대응"…한미 연합 해상훈련 모습
  • 수도권 아파트값·전셋값 동반 하락세…노원구 하락세 가장 커
  • 내달부터 가구당 전기료 2270원 인상…㎾h 2.5원 추가 인상
  • 이재명, 尹 대통령 직격 "지금 들어도 바이든…욕했잖느냐"
  • “가슴 큰 여성을…” 틱톡서 야한 농담한 애플 부사장, 사임
  • 경기 버스 노사 재협상서 극적 타결…버스 정상운행
  • “익숙하게 끌려가더라”…‘마약 혐의’ 돈스파이크, 과거 미국 입국 재조명
  • 오늘의 상승종목

  • 09.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827,000
    • -0.09%
    • 이더리움
    • 1,884,000
    • -0.69%
    • 비트코인 캐시
    • 168,100
    • -0.53%
    • 리플
    • 663.3
    • -3.37%
    • 위믹스
    • 2,508
    • -1.42%
    • 에이다
    • 616.1
    • -0.74%
    • 이오스
    • 1,716
    • -2.61%
    • 트론
    • 88.86
    • +1.61%
    • 스텔라루멘
    • 172.9
    • -1.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100
    • +0.29%
    • 체인링크
    • 10,520
    • -1.31%
    • 샌드박스
    • 1,195
    • -0.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