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한복판서 납치된 20대 남성, 달리는 차서 뛰어내려 탈출

입력 2022-08-16 16:4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서울 한복판에서 납치될 뻔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피해자는 달리는 차에서 뛰어내려 납치 위기를 벗어났다고 한다.

경찰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15일 오전 0시 20분께 용산구 문배동 한 아파트 단지 근처에서 남성 4명이 20대 남성 1명을 차에 태워 납치하려 한다는 신고를 받았다.

납치된 피해자는 강남구 논현동 일대를 달리던 차에서 뛰어내려 자력으로 탈출했다.

경찰은 수사를 펼치던 중 CC(폐쇄회로)TV 등을 추적해 사건 현장 인근에서 피의자 4명 중 차에 타지 않은 1명을 붙잡아 임의동행했다.

붙잡힌 피의자는 경찰 조사에서 “피해자와 채무 관계다”, “차량에 태우는 것은 말리려고 했다”는 등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피의자 남성 4명도 모두 20대라고 한다.

경찰 측은 “현재 나머지 일당을 추적하고 있다”며 “이들의 관계나 피해 내용 등 구체적인 사실관계를 확인하는 중”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대우조선, 한화 품에 안긴다…산은 "민간 주인 찾는 게 최선"
  • ‘검은 월요일’ 원·달러 환율, 13년6개월 만에 1430원 돌파
  • [영상] ‘비속어 논란’ 윤 대통령 “사실과 다른 보도, 국민 위험에 빠뜨리는 일”
  • [영상] 폴란드 넘어 루마니아까지 노리는 ‘K2전차’의 미래모습은?
  • [이슈크래커] ‘10대 성폭행 혐의’ 라이베리아 공무원, 면책특권 받지 못한 이유
  • 리플 기술적 조정 전망…“비트코인 1만7500달러 지지선 테스트”
  • 한은 빅스텝으로 간다…이창용 “한미 너무 큰 금리차 바람직하지 않아”
  • 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 빌보드200 1위…"영어 음원 주효"
  • 오늘의 상승종목

  • 09.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525,000
    • +1.27%
    • 이더리움
    • 1,895,000
    • +0.64%
    • 비트코인 캐시
    • 166,700
    • +0.36%
    • 리플
    • 676
    • -5.45%
    • 위믹스
    • 2,475
    • +0.65%
    • 에이다
    • 640.8
    • -1.76%
    • 이오스
    • 1,682
    • -1.87%
    • 트론
    • 85.65
    • -0.4%
    • 스텔라루멘
    • 164.8
    • -4.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74,300
    • +4.94%
    • 체인링크
    • 11,180
    • -1.06%
    • 샌드박스
    • 1,228
    • -2.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