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제차도 속수무책…강남 일대, 버려진 차들로 지뢰밭

입력 2022-08-09 14:2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연합뉴스)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대치역 인근 도로에 폭우로 침수됐던 차들이 놓여 있다.
▲(연합뉴스)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대치역 인근 도로에 폭우로 침수됐던 차들이 놓여 있다.
8일 시간당 100mm 안팎의 기록적인 폭우가 내린 서울 강남 일대에 9일 오전 버려진 차들과 출근 차량, 버스들로 인해 큰 혼잡이 발생했다.

이날 오전 출근 시간대에는 전날 밤 도로 곳곳이 침수되면서 물이 차오르자 퇴근길 운전자들이 탈출하며 내버려 둔 차들과 출근길 차들이 몰리면서 심각한 교통체증이 일어났다.

이날 오전 서초경찰서와 서초역 사이 반포대로 위에는 지난밤 폭우로 남겨진 차량 5대가 그대로 서 있었다. 이 중 2대는 서울중앙지검으로 들어가는 진입로를 막아섰다.

예술의 전당 인근 사당역 방향 4차선 도로에는 주인들이 놓고 간 차량 세 대가 도로를 막아 극심한 혼잡이 벌어졌다.

현재 이 차들은 운전자들이 개별적으로 견인 조처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차들이 도로 곳곳에 버려졌지만, 많이 정리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시총 톱 10 쫓겨난 카카오, 기관·외국인은 파는데 개인만 산다
  • 프로골퍼 박결, 비·조정석 연관 루머에 “어이가 없다”…직접 밝힌 입장
  • 美항모 왔는데도 北 공세적 모드…미사일 이어 무력시위 비행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11:3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416,000
    • -1.17%
    • 이더리움
    • 1,927,000
    • -0.93%
    • 비트코인 캐시
    • 170,400
    • -1.96%
    • 리플
    • 692.5
    • -1.4%
    • 위믹스
    • 2,603
    • +0.54%
    • 에이다
    • 608.5
    • -1.14%
    • 이오스
    • 1,652
    • -1.55%
    • 트론
    • 89.66
    • +0.74%
    • 스텔라루멘
    • 168.9
    • -0.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350
    • -7.59%
    • 체인링크
    • 10,970
    • -1.97%
    • 샌드박스
    • 1,198
    • -2.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