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3700억 규모' 가산 데이터센터 PF대출 단독 주관 성공했다

입력 2022-07-07 10:04
데이터센터 개발 사업 단독주관 연속 성공 통해 신한금융그룹 비전 실천

▲가산 디지털센터 조감도 (출처=신한금융투자)
▲가산 디지털센터 조감도 (출처=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는 가산 데이터센터 개발사업 관련 PF대출 단독주관에 성공했다고 7일 밝혔다.

가산 데이터센터 개발사업은 금천구 가산동에 지하 5층, 지상 10층 규모의 데이터센터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이번 신한금융투자 주관 사업을 시행하는 ㈜가산아이윌의 조달 금액은 총 3700억 원이다. ㈜케이티에서 분사한 ㈜케이티클라우드가 마스터리스(Master Lease)할 예정이며, 시공은 DL건설㈜과 ㈜케이티가 공동으로 맡는다.

개발이 완료되면 서울 서남부권의 신축 데이터센터가 완성된다. 가산 데이터센터는 서울 전역의 글로벌IT업체 및 대기업 등 다양한 고객군을 대상으로 넘쳐나는 트래픽 수요에 즉시 대응할 수 있는 데이터센터가 될 것으로 평가된다.

신한금융투자 IB는 본 사업 단독주관에 성공하며 데이터센터 금융주관 역량을 시장에 입증했다. 특히 신한금융지주는 올해 초 케이티와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 바 있어, 이번 금융조달이 더욱 뜻깊다고 할 수 있다.

김상태 신한금융투자 대표이사는 “본 프로젝트의 단독 금융주관을 통해 신규 상품인 데이터센터에 대하여 신한금융투자가 시장을 선도하는 IB로 확실하게 자리매김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라며 “향후 준비 중인 부천 하이퍼스케일 데이터센터 등 후속 딜 클로징을 통해 시장 선도자로서의 지위를 확고히 하겠다”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8·16대책] 1기 신도시 2024년 마스터플랜 수립…2·3기 신도시 정주 환경 개선
  • 윤석열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에 여환섭·김후곤·이두봉·이원석
  • [유리지갑] “아이스커피 싸게 먹는 법”...고물가 시대 물가 절약법
  • [인포그래픽] ‘아·아’ 한잔 5000원 시대...프랜차이즈 커피값 비교하기
  • 말로 흥한 정치인, 말로 망한다?…막말의 정치학
  • ‘한화 3세’ 김동관 상반기 보수 30억…경영능력 몸값으로 증명
  • 고용보험료 지원대상, '모든 소상공인'으로 확대...최대 5년간 20~50% 지원
  • 비트코인, 약세 전환에도 '희망론' 고개…“초대형 기관 투자로 장기 투자 낙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172,000
    • -0.65%
    • 이더리움
    • 2,535,000
    • -0.55%
    • 비트코인 캐시
    • 183,600
    • -0.33%
    • 리플
    • 503.4
    • +0.9%
    • 위믹스
    • 3,555
    • -0.36%
    • 에이다
    • 756.7
    • +0.53%
    • 이오스
    • 1,809
    • +5.91%
    • 트론
    • 93.57
    • +1.17%
    • 스텔라루멘
    • 163.9
    • -0.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650
    • -1.27%
    • 체인링크
    • 11,470
    • -1.71%
    • 샌드박스
    • 1,724
    • -3.3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