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t코인] 비트코인 강보합세…“다음 강세장 1억 되더라도 실패”

입력 2022-07-04 09:35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비트코인이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파산설에 약세를 보인 후 강보합세로 돌아섰다. 그러나 심리적 중요 저항선인 2만 달러는 회복하지 못하며, 시장의 불안감을 드러내고 있다.

4일 오전 9시 00분 가상자산 통계사이트 코인게코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전일 대비 0.3% 오른 1만9322.71달러에 거래됐다. 이더리움은 0.7% 상승한 1074.60달러, 바이낸스코인은 0.5% 올라 219.31달러로 나타났다.

이 밖에 리플(XRP) +1.8%, 에이다 0%, 솔라나 +0.1%, 도지코인 +0.8%, 폴카닷 +0.3%, 트론 +2.2%, 시바이누 -0.4% 등으로 집계됐다.

코인 시장은 샘 뱅크먼 프리드 FTX 창업자가 포브스와의 인터뷰에서 아직 알려지지 않은 파산 위기 거래소가 있다고 발언하면서 불안이 커지고 있다.

한때 가상자산 거래소 쿠코인의 파산설이 돌자, 조니 리우 쿠코인 대표(CEO)는 트위터를 통해 현재 커뮤니티에 돌고 있는 쿠코인 파산설이 사실 무근이라며 진화에 나섰다. 그는 “누가 이러한 소문을 퍼뜨리는지, 의도가 무엇인지 알 수 없다. 그러나 쿠코인은 루나, 쓰리애로우캐피털, 바벨파이낸스 그 어떤 것과도 연결돼 있지 않다. 출금 중단 계획이 없으며, 쿠코인의 모든 서비스는 정상적으로 운영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주 뉴욕증시는 경기 침체 우려에도 하반기 첫 거래일을 맞아 상승했다. 다우지수는 전장보다 321.83포인트(1.05%) 오른 3만1097.26으로 거래를 마쳤다. S&P500지수는 전장보다 39.95포인트(1.06%) 상승한 3825.33을 기록했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99.11포인트(0.90%) 뛴 1만1127.85로 장을 마감했다.

투자자들은 주말과 4일 미국 독립기념일 휴장을 앞두고 경제 지표와 미국 10년물 국채금리 움직임을 주시했다. 최근 발표된 경제 지표가 부진한 모습을 보이면서 미국의 경기침체 우려는 더욱 커지고 있다. 이날 발표된 6월 S&P 글로벌의 미국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는 52.7을 기록해 거의 2년 만에 최저치를 경신했다. 이날 수치는 전월의 57.0에서 큰 폭 하락한 것으로 2020년 7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코인 시장은 가상자산 회의론자의 거듭되는 비관론에 투자심리가 회복되지 못하고 있다.

경제학자이자 베스트셀러 ‘블랙스완’의 저자 나심 니콜라스 탈레브는 2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인플레이션, 전쟁 등에 대해 헤지(위험회피) 역할을 못 하는 비트코인은 10만 달러 가도 실패한 것이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비트코인이 여전히 싸다”고 언급한 나이브 부켈레 엘살바도르 대통령을 비판했다.

투자심리는 여전히 위축돼 있다. 가상자산 데이터 제공 업체 얼터너티브의 자체 추산 ‘공포·탐욕 지수’는 전날보다 3포인트 오른 14를 기록해 ‘극단적 공포’가 계속됐다. 해당 지수는 0에 가까울수록 시장의 극단적 공포를 나타내며, 100에 가까울수록 극단적 낙관을 의미한다. 공포 탐욕 지수는 변동성(25%), 거래량(25%), SNS 언급량(15%), 설문조사(15%), 비트코인 시총 비중(10%), 구글 검색량(10%) 등을 기준으로 산출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8·16대책] 1기 신도시 2024년 마스터플랜 수립…2·3기 신도시 정주 환경 개선
  • 윤석열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에 여환섭·김후곤·이두봉·이원석
  • [유리지갑] “아이스커피 싸게 먹는 법”...고물가 시대 물가 절약법
  • [인포그래픽] ‘아·아’ 한잔 5000원 시대...프랜차이즈 커피값 비교하기
  • 말로 흥한 정치인, 말로 망한다?…막말의 정치학
  • ‘한화 3세’ 김동관 상반기 보수 30억…경영능력 몸값으로 증명
  • 고용보험료 지원대상, '모든 소상공인'으로 확대...최대 5년간 20~50% 지원
  • 비트코인, 약세 전환에도 '희망론' 고개…“초대형 기관 투자로 장기 투자 낙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036,000
    • -1.2%
    • 이더리움
    • 2,515,000
    • -1.49%
    • 비트코인 캐시
    • 183,000
    • -0.92%
    • 리플
    • 501.3
    • +0.5%
    • 위믹스
    • 3,560
    • -0.2%
    • 에이다
    • 752.4
    • -0.07%
    • 이오스
    • 1,839
    • +7.61%
    • 트론
    • 93.6
    • +1.15%
    • 스텔라루멘
    • 163.7
    • -0.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300
    • -1.93%
    • 체인링크
    • 11,390
    • -2.57%
    • 샌드박스
    • 1,711
    • -3.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