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중대재해법, 현장 안전 획기적 전기 기대"

입력 2022-01-27 16:44

▲<YONHAP PHOTO-4990>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2.1.10    seephoto@yna.co.kr/2022-01-10 14:46:46/<저작권자 ⓒ 1980-2022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YONHAP PHOTO-4990>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2.1.10 seephoto@yna.co.kr/2022-01-10 14:46:46/<저작권자 ⓒ 1980-2022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중대재해처벌법이 시행된 것에 대해 "사업장과 건설 현장의 안전에 획기적 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참모들과의 회의에서 "후진적 사망사고가 근절되는 계기가 돼야 할 것"이라며 이같이 언급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문 대통령은 "법안이 처벌보다 (중대한 안전사고의) 예방에 중점을 두고 있다는 이해가 확산하기를 바란다"면서 "사고를 예방하는 정부의 노력과 법 집행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같은 메시지는 주요 경제단체와 경영계가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깊은 우려를 표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경영자총협회는 이날 낸 입장에서 "기업 입장에서 무엇을, 어느 정도 이행해야 법 준수로 인정되는지 알기 어려운 혼란에 처했다"며 "입법 보완없이 법률이 시행됐고, 정부가 마련한 해설서 또한 모호하고 불분명한 부분이 많다"고 비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3 10:27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681,000
    • +1.68%
    • 이더리움
    • 2,605,000
    • +2%
    • 비트코인 캐시
    • 253,500
    • +1.52%
    • 리플
    • 540.6
    • +1.25%
    • 라이트코인
    • 91,000
    • +1.22%
    • 에이다
    • 693
    • +1.73%
    • 이오스
    • 1,741
    • +2.9%
    • 트론
    • 98.75
    • +3.1%
    • 스텔라루멘
    • 173.4
    • +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150
    • +3.41%
    • 체인링크
    • 9,315
    • +2.14%
    • 샌드박스
    • 1,807
    • +2.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