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이모티콘, 10년간 2200억 건 전송됐다

입력 2021-11-29 13:18

카카오, 이모티콘 출시 10주년 기념 기록 공개

▲카카오 이모티콘 10주년 기록.  (사진제공=카카오)
▲카카오 이모티콘 10주년 기록. (사진제공=카카오)

카카오 이모티콘 출시 후 10년간 누적 발신량이 2200억 건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누적 개별 이모티콘 수는 약 30만 개에 달한다.

카카오는 29일 이모티콘 출시 10주년을 맞아 10년간의 다양한 기록을 공개했다. 2011년 11월 카카오톡에서 첫선을 보인 이모티콘은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으며 10년간 폭발적으로 성장해왔다.

카카오가 만든 이모티콘 생태계는 ‘이모티콘 작가’라는 새로운 직업을 탄생시켰고, 수많은 사람이 창작에 도전할 기회의 장을 만들어왔다. 현재 창작자 및 이모티콘 산업 종사자 수는 약 1만 명에 이르며, 10년 동안 카카오 이모티콘의 창작이 수익으로 연결돼 창작 생태계에 기여한 규모는 약 7000억 원이다. 1억 원 이상의 누적 매출을 달성한 이모티콘은 1392개, 10억 원 이상의 이모티콘은 92개에 달한다.

MZ세대들이 창작자로 발돋움하는 계기를 마련하기도 했다. 이모티콘 작가들의 연령대 분석에 따르면, 가장 많은 연령대는 49.9%의 20대이며, 30대가 34.5%로 뒤를 이었다. 40대 이상의 창작자도 12.4%의 분포를 보였다. 또한, 창작자로 활동 중인 최연소 이모티콘 작가는 12세, 최연장 이모티콘 작가는 81세로 나이와 상관없이 누구에게나 도전의 기회가 열려있음을 증명했다.

올해 1월에는 월정액으로 이모티콘을 제한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정기구독 상품인 ‘이모티콘 플러스’를 새롭게 출시했다. 감정이나 상황 등에 따라 개별 이모티콘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고, 키워드에 따른 자동 추천을 통해 대화 속에서 손쉬운 이용이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김지현 카카오 디지털아이템팀장은 “카카오 이모티콘은 파트너이자 동반자인 창작자와 함께 호흡하며, 건강한 동반 성장을 이어갈 수 있도록 창작 생태계의 선순환을 이끌어왔다”며 “출시 후 10년간 이모티콘에 보내주신 이용자들의 아낌없는 관심과 지지에 보답하며 앞으로도 창작자와의 상생과 협력을 지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154,000
    • -8.09%
    • 이더리움
    • 2,993,000
    • -12%
    • 비트코인 캐시
    • 355,300
    • -14.2%
    • 리플
    • 717.4
    • -13.24%
    • 라이트코인
    • 132,100
    • -11.82%
    • 에이다
    • 1,325
    • -9.43%
    • 이오스
    • 2,725
    • -11.5%
    • 트론
    • 68.98
    • -11.9%
    • 스텔라루멘
    • 232
    • -1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300
    • -14.05%
    • 체인링크
    • 19,320
    • -17.93%
    • 샌드박스
    • 3,625
    • -18.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