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9개사, 인수의향서 제출…다수가 전기차 사업 확대 밝혀"

입력 2021-07-30 17:25

"구체적 사항은 비밀유지 협약으로 밝힐 수 없어"

▲쌍용차 평택공장 정문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차 평택공장 정문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자동차 인수전에 9개사가 뛰어들었다.

쌍용차와 매각 주간사(EY한영회계법인)는 30일 인수의향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이미 언론을 통해 인수의향을 밝힌 잠재적 투자자를 포함해 국내외 총 9개의 투자자가 인수의향서(LOI)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또한, 쌍용차는 인수의향서를 제출한 다수의 회사가 전기차 사업을 확대할 목적으로 인수 의향을 밝히고 있어 회사가 현재 추진하고 있는 친환경차 전환 전략과 부합되기 때문에 M&A 가능성뿐만 아니라 장기적인 생존 토대 구축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만, 투자자와의 비밀유지 협약으로 인해 구체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밝힐 수 없다고 덧붙였다.

쌍용차는 법원의 허가를 받아 EY한영회계법인을 매각 주간사로 선정하고 회생절차에서의 M&A에 관한 준칙 및 관련 법령에 의거, 공개경쟁입찰방식으로 회생계획 인가 전 M&A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인수의향서 접수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쌍용차와 매각 주간사는 제출된 인수 의향서 패키지를 검토한 후 예비실사 적격자를 선정해 예비실사 적격자의 예비실사를 거쳐 9월 중 인수제안서 접수 후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예상 일정은 추후 매각 주간사 및 법원과의 논의/승인 과정에서 변동될 수 있다.

한편, 평택시와 평택공장 이전 및 신공장 건설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쌍용차는 친환경차 사업으로 전환하기 위한 신공장 후보지 선정과 관련해 항간에 떠도는 루머는 전혀 사실이 아니며, 자동차 연구개발 및 생산공장으로서의 입지적인 조건, 물류, 임직원의 편의성 및 경제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관계기관과 협의한 후 회사가 최종적으로 결정할 것임을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13:1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846,000
    • -2.6%
    • 이더리움
    • 3,601,000
    • -4.74%
    • 비트코인 캐시
    • 602,500
    • -2.35%
    • 리플
    • 1,139
    • -2.57%
    • 라이트코인
    • 179,700
    • -2.81%
    • 에이다
    • 2,630
    • -3.34%
    • 이오스
    • 4,729
    • -2.9%
    • 트론
    • 105.8
    • -2.31%
    • 스텔라루멘
    • 327.1
    • -2.7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6,700
    • -1.94%
    • 체인링크
    • 28,520
    • -5%
    • 샌드박스
    • 770.9
    • -3.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