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내달 1일부터 '수도권 6명ㆍ비수도권 8명' 사적 모임 허용

입력 2021-06-20 15:40

▲김부겸 국무총리가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에서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체계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뉴시스)
▲김부겸 국무총리가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에서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체계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뉴시스)

정부가 내달 1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완화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수도권에서도 6인까지 사적 모임이 가능해진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이 같은 방침을 밝혔다.

새 지침에 따르면 수도권에서는 거리두기 완화를 단계적으로 적용키로 해 내달 1일부터 14일까지 6인까지 모임을 허용하고, 15일 이후에는 8인 모임까지 허용하게 된다.

비수도권의 경우 새 지침이 적용되는 1일부터 바로 8인까지 모임이 가능해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8.0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520,000
    • +1.41%
    • 이더리움
    • 3,122,000
    • +6.62%
    • 비트코인 캐시
    • 628,000
    • +0%
    • 리플
    • 844.2
    • +1.15%
    • 라이트코인
    • 165,400
    • +1.53%
    • 에이다
    • 1,586
    • +0.57%
    • 이오스
    • 4,781
    • +1.64%
    • 트론
    • 78
    • +4.11%
    • 스텔라루멘
    • 324.5
    • +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5,400
    • -0.48%
    • 체인링크
    • 28,670
    • +5.1%
    • 샌드박스
    • 744.8
    • +8.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