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 임창욱 명예회장 첫 장내매도…48억 원 규모

입력 2021-06-12 15:47

(사진제공=연합뉴스)
(사진제공=연합뉴스)

임창욱 대상그룹 명예회장이 보유하고 있는 대상 보통주를 처음으로 장내 매도했다.

12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대상은 11일 임 명예회장이 보통주 16만5000주를 장내매도했다고 공시했다.

평균 처분 단가는 2만9043원으로, 총 매도금액은 47억9209만5000원에 달한다.

이에 임 명예회장이 보유한 대상 보통주는 40만9670주에서 24만4670주로, 지분율은 1.18%에서 0.71%로 감소했다.

임 명예회장이 장내에서 대상 보통주를 매도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울러 임 명예회장의 지분율에 변동이 생긴 것은 2017년 4월 이후 처음이다. 당시 우선주가 발행일로부터 10년이 지나면서 같은 해 3월 주주총회에서 현금배당결정이 났고, 이에 배당금 지급일인 4월에 보통주로 전환된 바 있다.

한편, 대상은 지주사인 대상홀딩스와 대상문화재단이 각각 39.28%와 3.82%를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 3월 부회장으로 승진한 임 명예회장의 장녀 임세령 부회장은 0.46%를 보유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7,773,000
    • +5.63%
    • 이더리움
    • 2,832,000
    • +4.08%
    • 비트코인 캐시
    • 625,000
    • +0.97%
    • 리플
    • 858.7
    • +1.59%
    • 라이트코인
    • 165,200
    • +2.23%
    • 에이다
    • 1,504
    • +2.24%
    • 이오스
    • 4,674
    • +4.14%
    • 트론
    • 73.62
    • +3.3%
    • 스텔라루멘
    • 332.1
    • +6.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5,600
    • +4.48%
    • 체인링크
    • 24,750
    • +0.24%
    • 샌드박스
    • 735
    • +0.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