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키네마스터 ‘하한가’…지분 매각 무산 탓

입력 2021-05-18 09:33

키네마스터가 지분 매각 무산 소식에 하한가를 기록 중이다.

18일 키네마스터는 오전 9시 20분 현재 전일 종가 기준 대비 1만2000원(30%) 하락한 2만8000원에 거래 중이다.

키네마스터는 이날 공시를 통해 “그동안 인수후보자들과 지분매각에 대해 논의해 왔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하여 지분매각을 중단하였음을 알려드린다”며 “임일택 키네마스터 대표이사는 당사 매각 무산 및 시장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하여 당사의 최대주주들로부터 의결권을 위임 받아 신규 투자를 유치하는 등 적극경영에 나서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키네마스터는 “이와 관련해 주식 등의 대량보유상황 보고서가 제출됐고, 당사 홈페이지에 대표이사 담화문을 게재했다”며 “당사의 주주 및 투자자께서는 참고하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케니마스터의 보유주식은 지난 17일 기준 611만7658주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518,000
    • -3.24%
    • 이더리움
    • 2,801,000
    • +0.39%
    • 비트코인 캐시
    • 678,000
    • -0.29%
    • 리플
    • 974.3
    • -1.63%
    • 라이트코인
    • 189,600
    • -1.04%
    • 에이다
    • 1,705
    • -0.76%
    • 이오스
    • 5,650
    • -3.67%
    • 트론
    • 79.89
    • -2.73%
    • 스텔라루멘
    • 396.3
    • +4.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600
    • -1.87%
    • 체인링크
    • 25,570
    • -0.51%
    • 샌드박스
    • 314.7
    • -13.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