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화이자 백신 접종 대상 12~15세로 확대

입력 2021-05-06 07:54

미국과 유럽도 곧 승인 전망

▲미국 제약사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빈 병들이 놓여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미국 제약사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빈 병들이 놓여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캐나다에서 12~15세도 미국 제약사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을 수 있게 됐다.

5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캐나다 보건당국은 이날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사용 대상을 12~15세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들 연령에 대한 화이자 백신의 안전성이 입증됐다는 이유에서다. 화이자는 미국의 12~15세 2260명을 상대로 3상 임상시험을 한 결과 코로나19 예방 효과가 100%로 나타났다고 발표했었다.

캐나다 보건부 수석 고문인 수프리야 샤르마는 “화이자 백신이 젊은층에도 안전하고 효과적이었다”면서 “부작용은 오한, 근육통, 고열 등이었는데 일시적이고 경미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어린이들이 일상생활을 되찾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터널의 끝에 빛이 보이기 시작했다”고 강조했다.

미국과 유럽에서도 16세 미만에 대한 화이자 백신 접종 승인이 곧 이어질 전망이다.

미국 식품의약국(FDA)는 이르면 이번 주 화이자 백신의 12~15세 접종을 승인할 것으로 보인다.

화이자는 유럽의약품청(EMA)에도 12~15세를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 승인을 신청한 상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029,000
    • +1.81%
    • 이더리움
    • 2,972,000
    • +3.92%
    • 비트코인 캐시
    • 732,500
    • +5.02%
    • 리플
    • 1,011
    • +0.8%
    • 라이트코인
    • 203,500
    • +5.44%
    • 에이다
    • 1,816
    • +3.65%
    • 이오스
    • 6,000
    • +4.17%
    • 트론
    • 82.48
    • +1.58%
    • 스텔라루멘
    • 393.4
    • +3.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8,000
    • +0.2%
    • 체인링크
    • 29,690
    • +11.74%
    • 샌드박스
    • 319.4
    • +1.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