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KB자산운용, 탄탄한 ESG 라인업 구축 시동

입력 2021-01-20 09:38

▲KB자산운용 C.I
▲KB자산운용 C.I
연초부터 KB자산운용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부문에서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KB자산운용은 이달 14일 ‘KB리더스ESG전문투자형사모펀드제1호’를 설정했다. 설정액은 2200억 원 규모로 공사모를 모두 포함한 국내 ESG채권펀드 중 가장 규모가 크다.

이번 채권형펀드 설정은 탄탄한 ESG라인업을 완성한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 KB자산운용은 지난해 운용규모 2조 원을 넘어선 인프라펀드 외에도 국내주식형펀드(KBESG성장리더스펀드), 국내주식ETF(KBSTAR ESG사회책임투자ETF), 해외주식형펀드(KB글로벌ESG성장리더스펀드) 등의 상품을 운용하고 있어 국내운용사 중 ESG부문에서 가장 앞선 것으로 평가받고 있었다.

초기 펀드 투자대상은 녹사지(녹색성장, 사회책임, 지배구조) 인증을 받아 발행된 채권과 이들 채권 발행사가 발행하는 채권,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이 지정한 ESG 등급 최상위 3개 등급(A+, A, B+)에 해당하는 기업이 발행하는 채권으로 자산의 70% 이상을 채권에 투자할 계획이다.

펀드 운용을 담당하는 KB자산운용 채권운용본부 임광택 전무는 “국내 ESG채권시장은 도입초기 단계로 지난해 채권 발행시장에서 녹사지 등급을 부여받은 채권은 전체의 1~2% 정도에 불과하다”며 “향후 시장확대에 맞춰 투자기준을 단계적으로 높여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주식시장 뿐 아니라 채권시장에서도 기관투자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 KB자산운용의 선도적인 대응은 향후 투자업계의 ESG 개념에 대한 투자기준 성립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KB자산운용은 조만간 해외 자산에 투자하는 친환경테마 EMP펀드 및 그린본드 등을 추가로 출시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433,000
    • +3.21%
    • 이더리움
    • 1,844,000
    • +5.19%
    • 리플
    • 534.4
    • +0.87%
    • 라이트코인
    • 206,600
    • +4.71%
    • 이오스
    • 4,426
    • +2.93%
    • 비트코인 캐시
    • 598,000
    • +4.45%
    • 스텔라루멘
    • 460.8
    • +6.67%
    • 트론
    • 54.59
    • +8.85%
    • 에이다
    • 1,192
    • +11.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0,700
    • +4.65%
    • 대시
    • 271,300
    • +5.16%
    • 이더리움 클래식
    • 13,470
    • +6.4%
    • 599.8
    • +0.15%
    • 제트캐시
    • 149,400
    • +5.21%
    • 비체인
    • 48.77
    • +4.34%
    • 웨이브
    • 11,180
    • +6.88%
    • 베이직어텐션토큰
    • 583.5
    • +10.07%
    • 비트코인 골드
    • 31,050
    • +3.4%
    • 퀀텀
    • 6,045
    • +5.68%
    • 오미세고
    • 5,395
    • +3.55%
    • 체인링크
    • 31,930
    • +10.98%
    • 질리카
    • 127.4
    • +9.08%
    • 어거
    • 29,160
    • +5.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