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특징주] 빅히트, 상장 첫날 '따상' 뒤 주춤...20만 원대 진입

입력 2020-10-15 11:21

▲한국거래소는 15일 오전 서울사옥 신관로비에서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유가증권시장 신규상장기념식을 개최했다. 좌로부터 박태진 제이피모간 서울지점 대표이사, 박지원 빅히트엔터테인먼트 HQ CEO, 윤석준 빅히트엔터테인먼트 Global CEO,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의장,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 임재준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 라성채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보
▲한국거래소는 15일 오전 서울사옥 신관로비에서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유가증권시장 신규상장기념식을 개최했다. 좌로부터 박태진 제이피모간 서울지점 대표이사, 박지원 빅히트엔터테인먼트 HQ CEO, 윤석준 빅히트엔터테인먼트 Global CEO,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의장,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 임재준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 라성채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보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코스피 입성 첫날, 상한가를 찍은 뒤 상승폭을 줄이면서 20만 원대로 진입했다.

15일 오전 11시 13분 현재 빅히트 주가는 시초가 대비 2만5000원(9.26%) 오른 29만500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빅히트는 공모가(13만5000원)의 200%에 해당하는 27만 원에 시초가가 결정됐다. 상장과 동시에 '따상'(시초가가 공모가의 2배로 결정된 후 상한가)을 기록하면서 35만1000원까지 치솟기도 했다.

하지만 차익실현 매물이 쏟아지면서 상승 폭을 일부 반납하고 있다. 이에 11시를 기점으로 30만 원 선이 무너지면서 현재 29만 원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빅히트는 기관 배정 공모주 427만8000주 중 78%에 대해 의무보유 확약을 걸었다. 이를 제외하면 기관보유 물량 중 94만11600주가 상장과 동시에 시장에 쏟아질 수 있는 상황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729,000
    • +0.45%
    • 이더리움
    • 457,500
    • -0.61%
    • 리플
    • 286.5
    • +0.46%
    • 라이트코인
    • 65,650
    • +1.63%
    • 이오스
    • 3,045
    • +2.66%
    • 비트코인 캐시
    • 303,100
    • -0.49%
    • 스텔라루멘
    • 94.56
    • +0.16%
    • 트론
    • 30.75
    • +1.22%
    • 에이다
    • 118.8
    • -1.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2,900
    • +5.4%
    • 대시
    • 81,050
    • -1.16%
    • 이더리움 클래식
    • 6,770
    • -0.37%
    • 117
    • -0.34%
    • 제트캐시
    • 70,800
    • -0.28%
    • 비체인
    • 13.36
    • +0.07%
    • 웨이브
    • 3,669
    • -5.2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8.3
    • +2.22%
    • 비트코인 골드
    • 8,760
    • -1.02%
    • 퀀텀
    • 2,520
    • -0.55%
    • 오미세고
    • 3,776
    • -1.77%
    • 체인링크
    • 13,700
    • -2.14%
    • 질리카
    • 21.4
    • -3.34%
    • 어거
    • 14,900
    • -1.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