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셀트리온 3사 합병, 실적 규모 줄어드는 부분 고려해야”-메리츠

입력 2020-09-28 08:41

▲셀트리온그룹 지배구조 개편 및 3사 합병 과정. (자료제공=메리츠증권 )
▲셀트리온그룹 지배구조 개편 및 3사 합병 과정. (자료제공=메리츠증권 )

메리츠증권은 28일 셀트리온 3사 합병에 대해 내부거래 비중이 높아 합병 후 실적 규모가 단순 합산한 값보다 줄어드는 부분을 고려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25일 장 마감 후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3사의 합병계획과 셀트리온헬스케어홀딩스 설립에 관한 공시가 나왔다. 소유와 경영의 분리 및 지배구조 강화를 위해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최대주주인 서정진 회장이 보유한 주식을 현물 출자해 셀트리온헬스케어홀딩스를 설립한다.

메리츠증권 김지하 연구원은 “헬스케어홀딩스 설립으로 큰 변화는 없고 단지 3사 합병을 위한 과정에 불과하다”며 “합병 주체 및 합병비율 등 정해진 것이 없어 투자 방향성 판단에 어려움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 연구원은 “소액주주 비중이 셀트리온 60%, 셀트리온헬스케어 52%, 셀트리온제약 45%로 2021년 3사 합병 시 주주총회 통과 여부가 중요하다”고 밝혔다.

특히 김 연구원은 “합병 시 고질적인 일감 몰아주기 논란 해소와 경영 효율화는 긍정적이나 내부 거래 비중이 높아 합병 후 실적 규모가 단순 합산한 값보다 줄어드는 부분을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017,000
    • +3.31%
    • 이더리움
    • 431,100
    • +2.2%
    • 리플
    • 281.9
    • +1.4%
    • 라이트코인
    • 57,800
    • +7.43%
    • 이오스
    • 2,925
    • +0.9%
    • 비트코인 캐시
    • 292,000
    • +5.26%
    • 스텔라루멘
    • 93.36
    • -1.11%
    • 트론
    • 30.38
    • +4.22%
    • 에이다
    • 118.5
    • +2.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400
    • +4.02%
    • 대시
    • 82,300
    • -1.67%
    • 이더리움 클래식
    • 6,790
    • +1.27%
    • 119.9
    • -4.84%
    • 제트캐시
    • 70,350
    • -1.05%
    • 비체인
    • 12.6
    • +0.56%
    • 웨이브
    • 3,541
    • +9.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1.7
    • +1.94%
    • 비트코인 골드
    • 8,825
    • +1.2%
    • 퀀텀
    • 2,503
    • +2.16%
    • 오미세고
    • 3,720
    • +0.92%
    • 체인링크
    • 11,900
    • +1.45%
    • 질리카
    • 20.66
    • -2.41%
    • 어거
    • 15,450
    • +1.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