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홍준표 "박원순, '채홍사' 말 떠돌아...진상규명 해야"

입력 2020-07-14 13:24

(홍준표 의원 페이스북 캡처)
(홍준표 의원 페이스북 캡처)

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을 상대로 제기된 성추행 의혹과 관련 '채홍사'를 언급하며 진상규명을 촉구했다.

홍 의원은 13일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피해자가 한 명만이 아니라는 소문도 무성하고 심지어 채홍사 역할을 한 사람도 있었다는 말이 떠돌고 있다”며 “이런 말들을 잠재우기 위해서라도 검·경은 더욱더 수사를 철저히 하고 야당은 TF라도 구성해서 진상 규명에 적극 나서라”고 압박했다.

채홍사는 조선 연산군 때 미녀와 좋은 말을 구하기 위해 지방에 파견한 관리로, 용모가 아름다운 여자를 강제로 징발했다. 양가의 미혼처녀들도 많이 징발됐으며 뽑아온 여자들은 나이와 용모에 따라 구분해 왕이 직접 선택했다.

홍 의원은 “성추행의 주범은 자진(自盡)했고 유산이 없다고 해도 방조범들은 엄연히 살아 있다”고 지적한 뒤 “사용자인 서울시의 법적 책임이 남아 있는 이상 사자(死者)에 대해서만 공소권이 없을 뿐”이라고 적었다. 박 전 시장은 떠났지만 진실을 가려야 할 의무와 책임은 남아 있다는 주장이다.

홍 의원은 “더이상 권력자들에 의한 여성들 성추행을 막으려면 철저하게 진상을 규명해야 한다”면서 그래야 이번 사건이 마지막이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782,000
    • +1.19%
    • 이더리움
    • 498,000
    • +7.65%
    • 리플
    • 345.1
    • +3.95%
    • 라이트코인
    • 66,300
    • +3.27%
    • 이오스
    • 3,660
    • +2.43%
    • 비트코인 캐시
    • 343,600
    • +2.6%
    • 스텔라루멘
    • 118.4
    • -0.34%
    • 트론
    • 27.43
    • +15.01%
    • 에이다
    • 164.7
    • +0.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8,900
    • +2.64%
    • 대시
    • 107,900
    • +2.27%
    • 이더리움 클래식
    • 8,145
    • +2%
    • 72.18
    • +1.65%
    • 제트캐시
    • 99,600
    • +5.4%
    • 비체인
    • 23.8
    • +0.42%
    • 웨이브
    • 3,702
    • +31.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4.5
    • +0.29%
    • 비트코인 골드
    • 12,730
    • +1.76%
    • 퀀텀
    • 3,375
    • +4.17%
    • 오미세고
    • 2,178
    • +10.5%
    • 체인링크
    • 20,540
    • +5.71%
    • 질리카
    • 29.65
    • -6.94%
    • 어거
    • 24,600
    • +1.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