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복면가왕’ 곧감은 하리수 “필요한 사람 되고 싶다” 눈물…대결 상대 ‘지금감’은 박봄?

입력 2019-12-29 19:41 수정 2019-12-29 20:07

(출처=MBC '복면가왕' 방송캡처)
(출처=MBC '복면가왕' 방송캡처)

‘곧 감’의 정체가 가수 하리수로 밝혀졌다.

2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118대 가왕의 자리를 놓고 8명의 복면 가수들의 치열한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1라운드 마지막 대결에서는 ‘곧 감’과 ‘지금 감’이 김현정의 ‘혼자한 사랑’을 선곡해 신나는 듀엣 무대를 선보였다.

투표 결과 승리는 62표를 얻은 ‘지금 감’에게로 돌아갔다. 아쉽게 패한 ‘곧 감’은 가수 하리수로 밝혀져 놀라움을 안겼다.

하리수는 “데뷔 때 3개월 못 갈 거란 소리 많이 들었다. 음반 냈을 때 무대 기회도 적었다. 방송에 필요한 사람이 되고 싶어서 열심히 했는데 비호감 캐릭터가 됐다”라며 “그저 열심히 하는 사람으로 기억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눈물을 보였다.

한편 네티즌은 하리수의 대결 상대 ‘지금 감’의 유력 후보로 가수 박봄을 꼽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3,271,000
    • -0.83%
    • 이더리움
    • 2,882,000
    • +1.95%
    • 비트코인 캐시
    • 1,228,000
    • +3.73%
    • 리플
    • 1,795
    • +6.15%
    • 라이트코인
    • 349,200
    • -0.11%
    • 에이다
    • 1,618
    • +0.68%
    • 이오스
    • 9,030
    • +3.2%
    • 트론
    • 180.5
    • +1.98%
    • 스텔라루멘
    • 685.7
    • +2.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408,400
    • -1.59%
    • 체인링크
    • 50,950
    • +9.59%
    • 샌드박스
    • 709
    • -2.88%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