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포토] '부모 피살'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 침통한 모습

입력 2019-03-20 10:43 수정 2019-03-20 10:47

▲연합뉴스
▲연합뉴스

부모가 피살돼 장례 절차를 위해 일시적으로 구속 상태에서 풀려난 '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33)이 20일 오전 경기도 안양의 한 장례식장에서 발인을 마치고 장지로 이동하기 위해 나오고 있다.

한편 경찰에 따르면 이희진 부모 살해 공범 3명은 이미 중국 칭다오로 출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희진 부모 살해 피의자 김 씨는 중국 교포인 공범 A(33) 씨 등 3명을 고용해 지난달 25일 오후 안양시 소재 이희진 부모의 아파트에서 이희진의 아버지(62)와 어머니(58)를 살해하고, 5억 원이 든 돈 가방을 강탈한 혐의를 받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20,000
    • -1.15%
    • 이더리움
    • 205,800
    • -1.53%
    • 리플
    • 298
    • +0.68%
    • 라이트코인
    • 64,550
    • -1.83%
    • 이오스
    • 3,656
    • -2.27%
    • 비트코인 캐시
    • 285,000
    • -1.76%
    • 스텔라루멘
    • 76.9
    • -2.29%
    • 트론
    • 19.9
    • -1.49%
    • 에이다
    • 49.8
    • -1.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9,800
    • -4.91%
    • 모네로
    • 68,650
    • -0.36%
    • 대시
    • 76,400
    • +1.06%
    • 이더리움 클래식
    • 5,135
    • -0.29%
    • 46.5
    • -0.64%
    • 제트캐시
    • 39,570
    • -2.78%
    • 비체인
    • 8.1
    • -6.9%
    • 웨이브
    • 841
    • -2.2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3
    • -4.56%
    • 비트코인 골드
    • 8,635
    • -1.71%
    • 퀀텀
    • 2,258
    • -2.42%
    • 오미세고
    • 1,048
    • -4.81%
    • 체인링크
    • 3,180
    • -3.26%
    • 질리카
    • 8.4
    • +6.33%
    • 어거
    • 12,100
    • -5.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