쯔양, 먹방 영상 속 뚜렷한 '멍'…팬들 "가슴 찢어진다"

입력 2024-07-11 09:3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유튜브 채널 'tzuyang쯔양')
▲(출처=유튜브 채널 'tzuyang쯔양')

유튜버 쯔양이 4년간 전 남자친구로부터 폭행과 착취, 협박을 당했다고 밝힌 가운데 과거 영상 속 멍과 상처 등이 포착됐다.

유튜브 채널 'tzuyang쯔양'에 게재된 다수의 영상에는 쯔양이 편안한 옷차림으로 '먹방' 촬영에 임하는 모습이 담겼다.

네티즌들의 눈길을 끈 건 쯔양의 팔에 든 선명한 멍이다. 반팔 등 팔이 보이는 의상을 입고 찍은 다수의 영상에서는 쯔양의 팔에 멍이 있거나, 커다란 폼드레싱이 붙여져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당시 댓글에서도 쯔양을 걱정하는 팬들이 많았으나, '먹방' 유튜버인 만큼 요리하는 과정에서 데이거나 다친 자국으로 여기는 이들이 많았다.

그러나 쯔양이 폭행 등 피해를 털어놓으면서 이 같은 상처가 다시 조명된 것이다. 팬들은 "이제 보니 팔에 멍을 달고 살았다", "밴드 붙인 걸 봤어도 직접 고기도 구우니까 데인 건가 싶었다. 가슴이 아프다", "팔에 유독 멍과 상처가 많은 건 본능적으로 공격을 막으려고 해서다. 아마 방어흔일 것"이라는 등 안타까움을 금치 못했다.

앞서 쯔양은 11일 오전 유튜브 채널에서 진행한 라이브 방송을 통해 전 남자친구 A 씨로부터 4년간 폭행과 착취, 협박 등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쯔양의 법률대리인은 쯔양의 몸 곳곳에 생긴 피멍 등 상처가 담긴 사진 및 A 씨가 욕설과 함께 쯔양을 폭행하는 정황이 담긴 녹취록도 공개했다. 법률대리인은 "사실 이 사건에서 범죄사실이 정말 많았다. 음성 파일만 3800개 정도가 됐다. 우리가 고소장을 작성하는데 3~4명의 변호사가 한 달에 걸려서 고소장을 작성했다"고 부연했다.

쯔양은 A 씨를 폭행, 폭행상습, 상습협박, 상습상해, 공갈(미수죄 포함), 강요(미수죄 포함), 통신매체이용음란 등 혐의로 형사 고소했다.

쯔양 측에 따르면 A 씨가 선처를 요청해 해당 사건을 언급하지 않기로 하고 소송을 취하했지만, A 씨가 이를 위반해 2차 고소를 진행했다. 이후 불송치 결정, 사건은 공소권 없음으로 종결됐다는 설명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굿파트너' 시청률 막 터졌는데…파리 올림픽에 직격탄 맞은 방송가 [이슈크래커]
  • "돈 없어 해외여행 간다"…'바가지 숙박요금'에 국내 여행 꺼려 [데이터클립]
  • 美 이더리움 현물 ETF 거래 승인…가상자산 시장 파급효과는 '미지수'
  • 허웅 전 여자친구, 카라큘라 고소…"유흥업소 등 허위사실 유포"
  • 카카오 김범수, 결국 구속…카카오 AI·경영 쇄신 ‘시계제로’
  • 바이오기업도 투자한다…국내 빅5가 투자한 기업은?
  • 임상우 vs 문교원, 주인공은 누구?…'최강야구' 스테이지 스윕승 대기록, 다음은 사직
  • 성큼 다가온 파리 올림픽 개막…성패 좌우할 '골든데이'는 29일
  • 오늘의 상승종목

  • 07.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402,000
    • -1.93%
    • 이더리움
    • 4,798,000
    • -1.09%
    • 비트코인 캐시
    • 511,500
    • -7.5%
    • 리플
    • 823
    • -4.08%
    • 솔라나
    • 242,600
    • -4.11%
    • 에이다
    • 572
    • -4.98%
    • 이오스
    • 798
    • -3.86%
    • 트론
    • 187
    • +0%
    • 스텔라루멘
    • 142
    • -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200
    • -2.2%
    • 체인링크
    • 19,200
    • -2.93%
    • 샌드박스
    • 449
    • -4.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