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SMC, 2분기 매출 40% 급증…시장 예상 웃돌아

입력 2024-07-10 16:1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AI 열풍에 TSMC 반도체 칩 수요 늘어나
지정학적 리스크에도 시총 1조 달러 터치

▲TSMC 로고가 5월 29일 대만 신주에서 보인다. 신주(대만)/로이터연합뉴스
▲TSMC 로고가 5월 29일 대만 신주에서 보인다. 신주(대만)/로이터연합뉴스

세계 최대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업체) 대만 TSMC의 2분기 매출이 AI 수요 증가에 힘입어 급증했다.

10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TSMC의 6월 매출은 2079억 대만달러(약 8조8316억 원)를 기록했다. 이에 2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0% 급증한 6735억 대만달러로 시장 전망치인 35.5% 증가를 웃돌게 됐다.

이번 2분기 매출 수치는 TSMC가 뉴욕증시에서 시가총액 1조 달러에 도달한 지 며칠 만에 나온 것이다. 블룸버그는 전 세계 기업들이 AI 열풍에 엔비디아 칩과 같은 하드웨어 구매 경쟁에 뛰어들고 있는 게 호재로 작용했다고 전했다. 앞서 월가 증권사들은 TSMC가 내년까지 수익을 높이기 위해 더 큰 비용을 청구할 가능성이 있다며 TSMC의 목표 주가를 상향 조정했다.

TSMC는 애플과 엔비디아에 칩을 판매하는 유일한 제조업체다. 블룸버그는 TSMC의 AI 칩이 이제 막 저점에서 벗어나고 있는 애플 아이폰 판매 부진에 따른 타격을 만회하는 데 도움이 되고 있다고 풀이했다.

TSMC와 기타 반도체 관련 주식은 대만을 둘러싼 지정학적 리스크에도 불구하고 대만증시 가권지수를 올해 40% 이상 끌어올렸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요아정은 ‘마라탕과’일까 ‘탕후루과’일까? [해시태그]
  • 최강야구보다 '더 강력한' 야구 온다…'전설의 무대' 한일 드림 플레이어즈 [이슈크래커]
  • “재밌으면 당장 사”…MZ 지갑 여는 마법의 이것 [진화하는 펀슈머 트렌드]
  • 비트코인, 美 반도체주 급락에 주춤…바이든·트럼프 전방위 압박에 투심↓ [Bit코인]
  • 카라큘라 사무실 간판 내렸다…구독자 20만 명 빠져나가
  • '규율 강조' 홍명보, 부임 후 첫 행보로 '캡틴' 손흥민 만난다
  • [오늘의 뉴욕증시 무버] 엔비디아, 기술주 투매에 6% 급락...노보노디스크, 3%↓
  • 단독 독립영화 가뜩이나 어려운데…영진위 '독립예술영화지원팀' 통폐합 논의
  • 오늘의 상승종목

  • 07.18 13:55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142,000
    • -1.82%
    • 이더리움
    • 4,770,000
    • -2.01%
    • 비트코인 캐시
    • 529,500
    • -3.11%
    • 리플
    • 853
    • +0.71%
    • 솔라나
    • 219,900
    • -2.22%
    • 에이다
    • 612
    • -2.08%
    • 이오스
    • 849
    • +0.24%
    • 트론
    • 187
    • -0.53%
    • 스텔라루멘
    • 150
    • -1.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300
    • -2.01%
    • 체인링크
    • 19,250
    • -3.85%
    • 샌드박스
    • 479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