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지섭·이동진의 선택…'존 오브 인터레스트'[시네마천국]

입력 2024-06-22 07: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영화 '존 오브 인터레스트' (사진제공=영화사 '찬란')
▲영화 '존 오브 인터레스트' (사진제공=영화사 '찬란')

영화 '존 오브 인터레스트'가 5일 개봉해 예술 영화 마니아층의 호평을 받고 있다.

조나단 글레이저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각본을 맡았고 마틴 에이미스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영화는, 2차 세계대전이 배경으로 아우슈비츠 수용소 관리자 가족의 이야기다. 나치 독일의 유대인 대학살을 다뤘다.

홀로코스트를 주제로 한 기존 영화와 달리, 영화는 학살의 장면을 직접적으로 보여주지는 않는다. 조나단 글레이저 감독은 "(유대인 학살) 가해자에 대한 영화가 많았지만, 대부분은 그들을 우리와는 다른 악당으로 묘사했다. 이런 기존 방식을 피하고 싶었다"고 기획 의도를 밝혔다.

1인 기획사를 통해 해외 소규모 영화를 수입하고 있는 배우 소지섭의 투자로 국내 상영이 이뤄진 해당 작품은 이동진 평론가가 평가한 작품 중 올해 두 번째 만점작으로 주목받은 바 있다.

오스카 시상식과 칸 국제 영화제에서 음향상을 받고 관객 평가에서도 음향 부문에서 큰 반응을 끌어낸 만큼 시각뿐 아니라 청각적 요소까지 기대를 충족시켜 줄 것으로 보인다.

21일 기준 12만5661명의 누적 관객 수를 돌파했고 독립·예술영화 분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조용한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한편, 존 오브 인터레스트는 현재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재밌으면 당장 사”…MZ 지갑 여는 마법의 이것 [진화하는 펀슈머 트렌드]
  • 비트코인, 美 반도체주 급락에 주춤…바이든·트럼프 전방위 압박에 투심↓ [Bit코인]
  • 카라큘라 사무실 간판 내렸다…구독자 20만 명 빠져나가
  • 박주호 "축협, 공정성·투명성 정확하지 않아 복잡한 상황 나왔다"
  • 공연·전시 무료로 즐기자, 20살만의 ‘청년문화예술패스’[십분청년백서]
  • 단독 독립영화 가뜩이나 어려운데…영진위 '독립예술영화지원팀' 통폐합 논의
  • 오늘의 상승종목

  • 07.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9,359,000
    • -1.07%
    • 이더리움
    • 4,780,000
    • -0.08%
    • 비트코인 캐시
    • 536,500
    • +1.8%
    • 리플
    • 798
    • -7.53%
    • 솔라나
    • 219,500
    • -0.14%
    • 에이다
    • 597
    • -3.4%
    • 이오스
    • 817
    • -5.22%
    • 트론
    • 188
    • +0.53%
    • 스텔라루멘
    • 144
    • -5.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000
    • +1.25%
    • 체인링크
    • 18,990
    • -3.26%
    • 샌드박스
    • 450
    • -4.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