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랩스, 메디컬 기업 에스메디 인수

입력 2024-06-21 14:00 수정 2024-06-21 14:0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메타랩스가 의약품, 의료기기를 유통하는 메디컬 기업 에스메디의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르면 메타랩스가 에스메디의 경영권 지분 29.99%, 주식 4615만4281주를 인수한다.

에스메디는 통증 클리닉 정형외과, 건강검진센터 등 의료기관에 조직보충재, 인공관절재료, 골대체제, 경추보조기 등 의약품 및 의료기기와 의료소모품을 공급하는 의료 유지·보수·정비(MRO) 사업을 하고 있다. 회사는 2023년 173억 원의 매출과 10억 원의 영업 이익을 기록했으며 올해 1분기에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4%, 33% 증가한 49억 원의 매출과 4억 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메타랩스는 자회사 메타케어, 모모랩스를 통해 전국 미용성형 분야 최상위권 병원들의 병원경영지원(MSO) 사업을 진행 중이다. 특히 업계 최고 수준의 IT사업부를 통해 차세대 비급여 병원고객관리(CRM) 솔루션을 개발, 국내외 미용성형 병원들에 공급하고 있다.

메타랩스 관계자는 “국내 의료 MRO시장은 연간 15%에 이르는 성장률을 보이며 시장 규모도 26조 원 규모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라며 “회사가 보유한 메디컬 인프라와 에스메디의 강점을 결합해 벨류체인을 지속적으로 확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요아정은 ‘마라탕과’일까 ‘탕후루과’일까? [해시태그]
  • 최강야구보다 '더 강력한' 야구 온다…'전설의 무대' 한일 드림 플레이어즈 [이슈크래커]
  • 단독 ‘비정형데이터’ 분석해 수감자 도주 등 사전에 막는다
  • 제헌절, 태극기 다는 법은…공휴일이 아닌 이유?
  • 단독 설계사 절반 이상은 50대 넘었다 [늙어가는 보험 현장 上]
  • 데이트 비용, 얼마나 쓰고 누가 더 낼까 [데이터클립]
  • 단독 산업은행, 아시아지역본부 없앴다...해외진출 전략 변화
  • 날개 단 비트코인, 6만5000달러 우뚝…'공포 탐욕 지수' 6개월 만에 최고치 [Bit코인]
  • 오늘의 상승종목

  • 07.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429,000
    • +0.48%
    • 이더리움
    • 4,817,000
    • +0.31%
    • 비트코인 캐시
    • 531,500
    • -1.67%
    • 리플
    • 866
    • +12.76%
    • 솔라나
    • 224,400
    • +1.77%
    • 에이다
    • 623
    • +2.47%
    • 이오스
    • 862
    • +5.64%
    • 트론
    • 188
    • +0%
    • 스텔라루멘
    • 155
    • +7.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350
    • +4.29%
    • 체인링크
    • 20,000
    • +1.37%
    • 샌드박스
    • 475
    • +2.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