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이 중국했다" 손흥민·이강인 향한 좁은 속내…합성사진 논란

입력 2024-06-14 10:0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서경덕 교수팀 제공 (출처=웨이보 캡처)
▲서경덕 교수팀 제공 (출처=웨이보 캡처)

중국에서 손흥민과 이강인의 모습을 합성한 '혐한' 사진이 확산돼 논란이 되고 있다.

중국 웨이보 등에는 중국 국가대표 웨이 시하오 옆에 손흥민이 휠체어에 앉아 있는 합성 사진과 영상 등이 공유됐다. 또 다른 사진에는 휠체어 4대에 쓰레기봉투로 보이는 물체가 있고, 각 물체 위에는 한국 국가대표 김민재, 손흥민, 황희찬, 이강인의 이름이 중국어로 적혀 있다. 이는 웨이 시하오가 한국 선수들을 다치게 한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앞서 한국 축구 대표팀은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6차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이강인의 결승골로 1대 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중국 원정 응원단은 한국 응원단을 향해 욕을 내뱉거나, 손흥민 등 한국 선수들을 향해 손가락 욕과 야유를 퍼부었다. 그러자 손흥민은 왼손으로 손가락 3개를 펼치고 오른손으로는 0을 만들어 보이기도 했다.

이에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많은 네티즌에게 이 같은 합성 사진을 제보받았는데, 이는 도를 넘어 현재 중국 내 '혐한'이 얼마나 심각한지를 보여주는 사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국의 많은 대표 선수들이 유럽 무대에서 세계인들에게 주목을 받다 보니 중국인들의 열등감이 더 심해지고 있다"고 전했다.

아울러 "이들의 삐뚤어진 중화사상은 양국 관계만 악화시킬 뿐이니 반드시 자중해야만 할 것"이라고 일갈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4 파리올림픽' 한국 대표팀이 써내려갈 반전 드라마 [이슈크래커]
  • 변우석 논란 아직인데 또…'과잉 경호', 왜 하필 '공항'일까? [이슈크래커]
  • 상반기 매출 2兆 돌파…삼성바이오로직스, 또 신기록
  • 강경준, 불륜 의혹에 사과…"오해 또한 내 부덕함에서 시작"
  • 티몬, 여행사에 못 준돈 수백억…신용카드 결제도 중단
  • 무속인과 논의 후 뉴진스 강탈 보도…민희진 측 "불법 행위 법적 대응"
  • 단독 한국투자증권, 2000억 규모 ‘1호 PF 펀드’ 만든다
  • 단독 팔 때만 ‘스마트홈’ 더 쓰려면 ‘돈 내라’…아이파크 스마트앱 일방적 중단에 입주민 ‘황당’
  • 오늘의 상승종목

  • 07.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551,000
    • -0.53%
    • 이더리움
    • 4,820,000
    • -1.85%
    • 비트코인 캐시
    • 515,500
    • -3.1%
    • 리플
    • 873
    • +4.8%
    • 솔라나
    • 246,700
    • +0.57%
    • 에이다
    • 583
    • -1.19%
    • 이오스
    • 832
    • +1.59%
    • 트론
    • 188
    • +1.62%
    • 스텔라루멘
    • 147
    • +2.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600
    • -1.11%
    • 체인링크
    • 19,320
    • -0.67%
    • 샌드박스
    • 455
    • -1.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