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손흥민 외에 '마스크맨' 누구?

입력 2022-11-26 10:0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에서 손흥민이 후반 슛을 날리고 있다.  (연합뉴스)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에서 손흥민이 후반 슛을 날리고 있다. (연합뉴스)

얼굴 부상에도 출전을 포기할 수 없는 월드컵. 이번 카타르월드컵에서 '핫한' 아이템 중 하나가 선수들이 안면 보호를 위해 끼는 마스크다.

손흥민(토트넘)은 이번 대회를 코앞에 둔 이달 초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상대 선수와의 충돌로 안와 골절상을 입고 수술을 받은 뒤 마스크를 착용하기 시작했다.

손흥민은 24일(현지시각) 열린 우루과이와의 H조 1차전에 마스크를 끼고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검정색 안면 보호 마스크를 쓴 그에게 축구 팬들은 '캡틴 조로'라는 별명을 붙여줬다.

손흥민에게 힘을 싣고자 우루과이전이 열린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엔 쇼핑몰에서 마스크를 사거나, 3D 프린터로 그의 것과 비슷한 모양의 마스크를 만들어 끼고 온 팬들도 등장했다.

손흥민 외에 이번 대회에선 여러 '마스크맨'이 그라운드를 누비고 있다.

▲22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D조 덴마크 대 튀니지 경기. 덴마크의 카스페르 돌베르와 튀니지의 야스 샤히리가 볼을 다투고 있다.  (연합뉴스)
▲22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D조 덴마크 대 튀니지 경기. 덴마크의 카스페르 돌베르와 튀니지의 야스 샤히리가 볼을 다투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달 말 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경기에서 광대뼈를 다친 튀니지의 미드필더 야스 샤히리(쾰른)가 22일 덴마크와의 D조 1차전에 안면 보호대를 끼고 나왔다.

이어 23일 크로아티아와 모로코의 F조 1차전에선 크로아티아 수비수 요슈코 그바르디올(라이프치히)이 마스크와 함께 풀타임을 소화했다.

F조에 속한 벨기에의 미드필더 토마 뫼니르(도르트문트)도 소속팀에서 컵대회 경기 중 광대뼈가 부러지는 부상으로 마스크를 착용한 가운데 캐나다와의 1차전을 무사히 치러냈다.

일본 수비수 다니구치 쇼고(가와사키 프론탈레)도 J리그 시즌 중 입은 코뼈 골절로 안면 보호대를 끼고 월드컵 최종 명단에 포함돼 카타르로 왔다

이번 대회 중 이란의 주전 골키퍼 알리레자 베이란반드(페르세폴리스)는 21일 잉글랜드와의 B조 1차전 중 동료 수비수의 머리에 얼굴을 정면으로 부딪쳐 코뼈가 골절됐다. 이후 부상 부위 보호를 위한 마스크를 쓰고 훈련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튀르키예 중부에 규모 7.5 여진 또 발생
  • “떳떳하기에 숨지 않겠다”…조민, 인터뷰 후 SNS 팔로워도 급증
  • ‘우주 굴기’ 중국이 ‘스파이 풍선’을 보낸 이유는
  • 정치판 ‘더 글로리’...연일 안철수 때리기
  • ‘한동훈 VS 정청래’ 김건희 수사 놓고 대격돌! [영상]
  • 이재명 “국민 고통 언제까지 방치...난방비 대책 강구해야” [영상]
  • 정진석 “민주당, 김건희 스토킹 정당으로 간판 바꿔 달 작정” [영상]
  • 비욘세, ‘그래미’ 새 역사 썼다…32관왕으로 역대 최다 수상자 등극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053,000
    • -0.23%
    • 이더리움
    • 2,076,000
    • +0.14%
    • 비트코인 캐시
    • 169,600
    • +0.53%
    • 리플
    • 504.5
    • -0.71%
    • 솔라나
    • 29,580
    • -0.34%
    • 에이다
    • 497.1
    • +0.75%
    • 이오스
    • 1,369
    • +0.37%
    • 트론
    • 80.59
    • -0.24%
    • 스텔라루멘
    • 115.4
    • -0.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100
    • +1.75%
    • 체인링크
    • 8,860
    • +0.85%
    • 샌드박스
    • 918.7
    • -1.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