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물적분할 중단' 풍산, 류진 대표도 국감 증인 채택서 철회

입력 2022-10-04 15:58 수정 2022-10-04 16:0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자료출처=풍산
▲자료출처=풍산

물적분할로 국정감사장에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었던 류진 풍산 대표가 증인에서 철회됐다.

4일 국회에 따르면 이날 풍산이 물적분할을 철회한 데에 따라 류 대표도 국감 증인 명단에서 빠졌다.

이날 풍산은 이사회 결의를 통해 분할 절차 중단 및 분할 게획서를 철회하기로 했다고 공시했다.

풍산은 “최근 정부와 관계 당국의 물적분할 관련 제도 개선 추진 및 향후 일반 주주 권익 제고를 위한 주주 보호 정책 전개 방향 등을 감안했다”면서 “이번 분할에 대한 반대 주주 및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경청하고 신중히 검토한 결과 주주총회 특별결의 가결 요건의 충족 여부가 불확실해졌다”고 밝혔다.

앞서 풍산은 방산 사업부문을 물적분할 방식으로 떼어내 ‘풍산디펜스’라는 신설 회사를 설립할 것이라고 밝혔다. LG화학 사태를 본 주주들은 소액 주주 연대를 구성하고 지분을 모으기에 들어갔다. 이에 부담을 느낀 풍산이 분할 결정을 철회한 것으로 보인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권진영 후크 대표, 술자리에 이승기 불러 노래하라고”…전 매니저의 폭로
  • 도하의 기적 쓴 태극전사들…다음 목표는 ‘2024 카타르 아시안컵’
  • 尹대통령 ‘16강 벤투호’에 “격려의 시간 희망해”…이르면 8일 오찬
  • ‘지지율 상승’ 尹 “타협은 없다…화물연대 이미 내부 균열”
  • 한 총리 “마스크 완전히 벗는 것 검토 중, 1월 말쯤 요건 충족 기대”
  • 법원 “최태원, 노소영에 665억원 재산분할…SK주식은 특유재산”
  • 젊어지는 삼성…3040 젊은 임원 대거 중용하며 ‘세대교체’
  • 작년 태어난 아이 기대수명 83.6년…여자가 남자보다 6년 더 산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02,000
    • -0.75%
    • 이더리움
    • 1,688,000
    • -1.75%
    • 비트코인 캐시
    • 149,500
    • -2.61%
    • 리플
    • 517.1
    • -1.26%
    • 솔라나
    • 18,900
    • +1.83%
    • 에이다
    • 425.5
    • -1.82%
    • 이오스
    • 1,254
    • -0.63%
    • 트론
    • 70.86
    • -0.66%
    • 스텔라루멘
    • 115.4
    • -1.54%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700
    • -1.68%
    • 체인링크
    • 9,710
    • -2.56%
    • 샌드박스
    • 824.2
    • -0.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