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세계 전문가들 모아 6G 선점 나선다

입력 2022-09-23 11:1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3일 LG사이언스파크서 ‘6G 그랜드 서밋’ 개최

KAISTㆍKRISS와 공동 주관
글로벌 산학연 전문가 초청
LG전자, 6G 주요 성과 공개

▲23일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6G 그랜드 서밋’에서 김병훈 LG전자 CTO 부사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LG전자)
▲23일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6G 그랜드 서밋’에서 김병훈 LG전자 CTO 부사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글로벌 산ㆍ학ㆍ연 6G 전문가들과 6세대(6G) 이동통신 시대 주도권 선점에 박차를 가한다.

LG전자는 23일 서울 강서구 마곡동에 있는 LG사이언스파크에서 한국과학기술원(KAIST), 한국표준과학원(KRISS)과 ‘6G 그랜드 서밋’(6G Grand Summit)을 공동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병훈 LG전자 CTO(최고기술책임자) 부사장, 홍진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네트워크 정책실장, 이상엽 KAIST 연구 부총장, 박현민 KRISS 원장, 북미 6G 협의체 ‘넥스트 G 얼라이언스’의 마이크 노로키 집행 의장 등 글로벌 6G 전문가와 정부 관계자 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행사 주제는 ‘2030 스마트 인공지능 세상을 여는 도약’으로 전문가들은 6G 기술 현황을 공유하고 방향성을 논의했다.

이번 행사는 △키노트 세션 △테크니컬 심포지움 △인더스트리 패널로 나눠 진행됐다.

키노트 세션에서는 존 스미 퀄컴 엔지니어링 담당 부사장, 정재훈 LG전자 연구위원, 독일 연방물리기술원의 토마스 클라이네 오스트만이 미래 기술로써의 6G에 대해 발표했다.

또 테크니컬 심포지움에서는 아르노 파시넨 핀란드 오울루대 교수, 이인규 고려대학교 교수, 마크 로드웰 미국 UC산타바바라 교수 등이 참석해 학계에서 진행하고 있는 테라헤르츠, 인공지능(AI) 통신, 차세대 채널 코딩, 보안 등 최신 6G 핵심 기술들을 소개했다.

인더스트리 패널 세션에서는 LG전자, 퀄컴, 에릭슨, 키사이트 등 글로벌 6G 기술을 선도하는 업체들과 국내 통신 3사의 6G 관련 연구개발 리더들이 나서 6G 주요 응용ㆍ서비스 등 기술 토론을 진행했다.

이 밖에도 LG전자, 한국과학기술원, 한국표준과학원, 키사이트가 전시 부스를 만들고 6G 핵심 개발 기술들을 소개했다.

특히 LG전자는 ‘다채널 전력 증폭기’, ‘저잡음 수신 신호 증폭기’ 등 이달 초 독일에서 테라헤르츠(THz) 대역 실외 320m 무선 데이터 송수신에 활용한 핵심 소자를 참석자들에게 공개해 큰 관심을 모았다.

김병훈 LG전자 CTO 부사장은 이날 환영사에서 “6G는 모빌리티, 메타버스, 산업 IoT(사물인터넷) 등 LG전자 미래사업을 위한 핵심 기술”이라며 “이번 행사를 비롯해 국내외 6G 연구개발 주체들과 지속 교류하고 대한민국이 6G 기술 연구개발의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2 여의도 불꽃축제' 숨은 명당은? (feat. 사진 잘 찍는 법)
  • [이슈크래커] 가정폭력 ‘접근금지 명령’ 유명무실…전문가 해법은?
  • [이슈크래커] “1조8000억→2조” 엔터주 중 혼자서 시총 끌어올린 JYP, 비결은?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935,000
    • -2.08%
    • 이더리움
    • 1,907,000
    • -1.65%
    • 비트코인 캐시
    • 165,900
    • -3.49%
    • 리플
    • 702
    • -0.51%
    • 위믹스
    • 2,522
    • -2.25%
    • 에이다
    • 604.6
    • -1.02%
    • 이오스
    • 1,623
    • -2.93%
    • 트론
    • 88.92
    • +0%
    • 스텔라루멘
    • 168
    • -1.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200
    • -1.35%
    • 체인링크
    • 10,800
    • -2.17%
    • 샌드박스
    • 1,189
    • -1.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