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국내 최초 '그린수소 플랜트 모듈' 미국 수출

입력 2022-01-24 11:22

GS건설은 신재생 그린수소 플랜트 모듈을 미국에 수출한다고 24일 밝혔다. 수소 플랜트를 모듈로 만들어 수출하는 것은 GS건설이 국내 건설사 중 처음이다.

GS건설은 미국 캘리포니아에 건설 예정인 신재생 그린수소 플랜트 핵심이 되는 모듈 설계 및 제작 참여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SG H2 랭케스터 LLC사와 체결했다. 이번 사업은 미국 소재 에너지 회사인 SG H2 에너지가 미국 캘리포니아 랭케스터 시에 신재생 그린수소 설비를 건설하는 것이다. 연간 4만 톤의 폐기물 종이를 원료로 하루 11톤(중형 수소차 약 1700대 충전량)의 그린수소를 생산한다.

특히 이번 사업에서 주목받는 것은 신재생 그린수소 플랜트를 모듈형식으로 진행한다는 점이다. 투자자들은 수소 플랜트를 짓는데 모듈화를 통해 투자비를 절감하고 공사기간을 최소화하는데 초점을 맞춰 GS건설과 손을 잡았다.

GS건설은 이번 캘리포니아 수소 플랜트 사업 모듈 표준화를 시작으로 북미와 유럽, 아시아 전역에서 개발중인 SG H2수소 플랜트 사업 참여 및 울산시에 추진중인 플라즈마 기술 활용 청정 에너지화 사업 등에 적용할 예정이다.

허윤홍 GS건설 신사업부문 대표는 "향후 지속해서 성장이 예상되는 그린수소 플랜트 분야의 사업진출을 계기로 그린수소 분야의 선도 기업과 파트너십을 구축함과 동시에 친환경 사업의 확장이 기대된다"며 "이번 사업을 계기로 GS건설은 ESG 선도기업으로 환경과 사회를 생각하는 지속가능경영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998,000
    • -0.48%
    • 이더리움
    • 2,356,000
    • -6.25%
    • 비트코인 캐시
    • 235,900
    • -4.14%
    • 리플
    • 509.5
    • -2.6%
    • 라이트코인
    • 82,450
    • -6.25%
    • 에이다
    • 621.1
    • -6.31%
    • 이오스
    • 1,609
    • -5.52%
    • 트론
    • 104.9
    • -3.23%
    • 스텔라루멘
    • 161.4
    • -5.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700
    • -6.39%
    • 체인링크
    • 8,580
    • -5.14%
    • 샌드박스
    • 1,769
    • +0.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