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라이트론, 거래재개 첫날 '급락'

입력 2021-09-16 10:13

라이트론이 거래재개 첫날 급락세다. 라이트론은 2019년 3월 감사의견 거절을 받아 주식거래가 정지된 바 있다.

16일 오전 10시 10분 현재 라이트론 주가는 시초가 대비 1540원(-16.56%) 떨어진 7760원에 거래 중이다. 거래재개 시초가는 평가가격(5420원)보다 71.58% 높은 9300원으로 결정됐다.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전날 기업심사위원회 심의결과 라이트론에 대해 상장유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이날부터 거래가 재개됐다.

라이트론은 2019년 3월 성운회계법인으로부터 감사의견 거절을 받아 상장폐지 사유가 발생해 거래가 정지됐다. 당시 라이트론 전 경영진은 무자본 인수합병(M&A) 논란이 제기돼 금융당국으로부터 조사를 받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9,210,000
    • +1.07%
    • 이더리움
    • 5,064,000
    • +7.35%
    • 비트코인 캐시
    • 780,500
    • +4.69%
    • 리플
    • 1,384
    • +2.98%
    • 라이트코인
    • 253,200
    • +10.33%
    • 에이다
    • 2,750
    • +6.84%
    • 이오스
    • 5,850
    • +6.65%
    • 트론
    • 126.3
    • -0.32%
    • 스텔라루멘
    • 473.9
    • +3.5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200
    • +1.53%
    • 체인링크
    • 33,690
    • +5.48%
    • 샌드박스
    • 934.7
    • +3.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