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광건설, 자체사업 성과 바탕으로 성장 기대 - 유안타증권

입력 2021-06-10 08:35

유안타증권은 10일 청광건설에 대해 자체사업 성과를 바탕으로 성장을 기대한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김기룡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실적은 매출액이 전년 대비 25.8% 줄어든 543억 원, 영업손실 11억 원으로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전년 대비 매출 부진은 2020년 기준 5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관급도급 31.3%가량 줄었고 자체사업도 17.5% 매출이 둔화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향후 실적은 오피스텔 중심의 자체사업 확대 효과가 관건이 될 것”이라며 “올해 자체사업은 3월 분양한 오산 세교 청광플러스원(약 1100억 원, 595가구)에 이어 올해 4분기 청계 3차 오피스텔(약 450억 원, 약 200가구) 현장의 추가적인 분양 사업 계획의 성과 중요하다”고 전망했다.

그는 “올해 실적은 낮아진 실적 기저를 바탕으로 한 자체사업 이익 성장 등으로 전년 대비 개선된 실적 흐름을 보일 것”이라며 “올해 7월 준공 예정인 청계 2차 오피스텔(469억 원, 공정률 55%) 프로젝트 역시 올해 실적에 기여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573,000
    • -3.21%
    • 이더리움
    • 3,527,000
    • -6.37%
    • 비트코인 캐시
    • 620,000
    • -5.49%
    • 리플
    • 1,133
    • -5.03%
    • 라이트코인
    • 181,300
    • -6.26%
    • 에이다
    • 2,705
    • +0.3%
    • 이오스
    • 4,885
    • -5.69%
    • 트론
    • 112.1
    • -5.08%
    • 스텔라루멘
    • 341.1
    • -5.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900
    • -6.2%
    • 체인링크
    • 27,690
    • -5.94%
    • 샌드박스
    • 817.5
    • -7.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