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청년SW아카데미' 4기 수료… 누적 취업률 68%

입력 2021-06-09 15:00 수정 2021-06-09 16:46

9일 서울 멀티캠퍼스 교육센터에서 4기 수료식 실시

▲9일 서울 강남구 멀티캠퍼스 교육센터에서 열린 '삼성청년SW아카데미' 4기 수료식에참석한 수료생들과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9일 서울 강남구 멀티캠퍼스 교육센터에서 열린 '삼성청년SW아카데미' 4기 수료식에참석한 수료생들과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프로그램의 일환인 '삼성청년SW아카데미' 4기 수료식이 개최됐다.

삼성전자는 9일 서울 강남구 멀티캠퍼스 교육센터에서 고용노동부 박화진 차관, 삼성전자 경영지원실 최윤호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청년SW 아카데미(Samsung Software Academy For Youth, SSAFY)' 4기 수료식을 열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현장 참석 수료생은 25명으로 최소화하고, 서울·대전·광주·구미 등 전국 4개 지역에서 수료생 240여 명이 온라인으로 수료식에 참여했다.

'삼성청년SW아카데미'는 삼성이 2018년 발표한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방안'의 일환이다. 국내 IT 생태계 저변을 확대하고 청년 취업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실시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고용노동부와 함께 교육생 선발·교육 운영·취업 지원 등 전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해 취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을 돕고 있다.

2018년 12월부터 시작한 '삼성청년SW아카데미'는 4기까지 2087명이 수료했고, 이 가운데 1411명이 취업해 68%의 취업률을 보였다.

특히 취업에 성공한 수료생 중 32%를 차지하는 455명은 소프트웨어 비전공자다. '삼성청년SW아카데미'를 통해 새로운 진로를 찾았다.

수료생들은 삼성전자를 비롯해 신한은행, 카카오, LG CNS, SK㈜ C&C, 네이버, 쿠팡, 신세계 I&C, NH농협은행, KB 국민은행, 현대자동차 등 IT·금융권 등 다양한 기업에 취업했다. 이들이 취업한 기업의 수는 480여 개에 달한다.

신세계I&C의 경우, 1기부터 4기까지의 수료생 50여 명을 꾸준히 채용했다. 또 수료생들의 업무 능력을 높이 평가해 지난해에는 '삼성청년SW아카데미' 수시전형을 실시하기도 했다.

기업 현장에서 근무하는 '삼성청년SW아카데미' 수료생들이 늘어나면서, 실전형 인재로 인정받아 채용 시 우대하는 기업들도 늘었다. 이들 기업은 1기 수료 당시 20여 개에서 지금은 80여 개로 대폭 증가했다.

현재 신한은행, 우리은행, 현대오토에버, 농심 NDS, 씨젠, 엔카닷컴 등을 비롯한 80여 개 기업에서 △서류심사 면제 △코딩테스트 면제 △'삼성청년SW아카데미' 전용 채용 등 다양한 방식으로 채용 시 교육생들을 우대하고 있다.

현대오토에버에 개발자로 입사한 4기 수료생 이창근(27세, 영남대학교 사회학과 졸업)씨는 "소프트웨어를 복수전공 했지만 전문성이 부족하다고 생각해 삼성청년SW아카데미에 입과했다"며 "실무에 필요한 역량을 집중적으로 길러 원하는 회사에 입사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수료식에 참석한 고용노동부 박화진 차관은 "문제해결 능력을 갖춘 창의적 디지털 인재 육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경영지원실 최윤호 사장은 "수료생들이 기업에서 실전형 인재로 인정받으며 취업 기회가 확대되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더 많은 청년에게 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9일 서울 강남구 멀티캠퍼스 교육센터에서 열린 '삼성청년SW아카데미' 4기 수료식에 참석한 수료생 (사진제공=삼성전자)
▲9일 서울 강남구 멀티캠퍼스 교육센터에서 열린 '삼성청년SW아카데미' 4기 수료식에 참석한 수료생 (사진제공=삼성전자)

각계각층에서 삼성청년SW아카데미 수료생들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영상을 통해 전해왔다.

더불어민주당 이용빈 의원은 "수료생 모두가 우리나라의 희망이자 미래"라며 "삼성청년SW아카데미에서 갖춘 출중한 실력을 사회에서 아낌없이 발휘해 달라"고 당부했다.

국민의힘 윤희숙 의원은 "삼성청년SW아카데미에서 익힌 역량을 가지고 사회에 진출해 원하는 대로 힘차게 나아가기를 바란다"고 언급했다.

대전시 김명수 과학부시장은 "4차 산업 혁명 시대에는 콘텐츠가 성장과 발전의 축이 될 것"이라며 "그동안 노력한 삼성청년SW아카데미 출신들이 이 시대 우리의 희망이다"고 강조했다.

신세계 I&C 손정현 대표는 "사회에 나가서도 삼성청년SW아카데미에서 배운 대로 한다면 여러분들은 두려울 게 없을 것"이라고 응원했다.

'삼성청년SW아카데미'는 올해 1월에 입과한 5기 약 750명이 교육을 받고 있으며, 7월에 6기 900명이 입과할 예정이다.

6기부터는 기존 서울, 대전, 광주, 구미 외 부산에 부·울·경 캠퍼스를 신설해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며 다른 지역으로 확대도 검토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774,000
    • -4.6%
    • 이더리움
    • 2,346,000
    • -6.76%
    • 비트코인 캐시
    • 582,500
    • -8.91%
    • 리플
    • 814.1
    • -5.83%
    • 라이트코인
    • 160,900
    • -8.84%
    • 에이다
    • 1,551
    • -4.44%
    • 이오스
    • 4,644
    • -7.58%
    • 트론
    • 72.28
    • -7.51%
    • 스텔라루멘
    • 312.1
    • -6.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1,000
    • -9.24%
    • 체인링크
    • 22,250
    • -5.15%
    • 샌드박스
    • 240.9
    • -13.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