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올해 1분기 영업손실 472억…적자 폭 23% 늘어

입력 2021-05-17 17:29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6% 줄어든 319억 원

▲에어부산 에어버스 A321LR 항공기.  (사진제공=에어부산)
▲에어부산 에어버스 A321LR 항공기. (사진제공=에어부산)

에어부산은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영업손실 472억 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작년 같은 기간(영업손실 385억 원)과 비교했을 때 적자 폭이 23% 커졌다. 매출은 319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66% 줄었다.

실적 부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국제선을 제대로 띄우지 못한 데 따른 영향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2,275,000
    • -4.67%
    • 이더리움
    • 2,647,000
    • -4.27%
    • 비트코인 캐시
    • 668,000
    • -4.09%
    • 리플
    • 941.8
    • -4.04%
    • 라이트코인
    • 185,900
    • -4.27%
    • 에이다
    • 1,676
    • -3.01%
    • 이오스
    • 5,405
    • -4.34%
    • 트론
    • 82.21
    • -4.2%
    • 스텔라루멘
    • 349.9
    • -5.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500
    • -1.95%
    • 체인링크
    • 25,270
    • -6.48%
    • 샌드박스
    • 302.1
    • -3.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