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국X박보영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4.1% 출발

입력 2021-05-11 10:23

(출처='멸망' 방송화면)
(출처='멸망' 방송화면)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이하 ‘멸망’)가 4%대 시청률로 출발했다.

1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멸망’ 첫 회 시청률은 4.1%를 기록했다.

첫 방송에서는 교모세포종으로 3개월 시한부 인생을 선고받은 탁동경(박보영 분)과 사라지는 모든 것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서인국)의 만남이 그려졌다. 살 수 있는 날이 100일 남은 동경과 세상을 멸망시키고 싶은 존재 멸망의 아슬아슬한 계약이 성사됐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오월의 청춘’은 4%-5.1%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904,000
    • -2.14%
    • 이더리움
    • 2,171,000
    • -5.94%
    • 비트코인 캐시
    • 546,500
    • -5.2%
    • 리플
    • 744.7
    • -3.03%
    • 라이트코인
    • 151,800
    • -3.68%
    • 에이다
    • 1,530
    • -4.14%
    • 이오스
    • 4,357
    • -3.93%
    • 트론
    • 72.91
    • -4.89%
    • 스텔라루멘
    • 292.3
    • -5.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7,900
    • -3.46%
    • 체인링크
    • 20,800
    • -6.31%
    • 샌드박스
    • 225.8
    • -2.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