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박원순 피해자에 거듭 사과… "성인지 감수성 부족했다"

입력 2021-05-06 16:50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가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서병수 위원장에게 선서문을 전달한 뒤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가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서병수 위원장에게 선서문을 전달한 뒤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는 6일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 성폭력 피해자를 '피해를 호소하는 고소인'이라고 지칭한 데 대해 사과의 뜻을 표했다.

김 후보자는 이날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의 관련 질의에 "몇 차례 사과드렸지만, 피해자께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그는 "당시 저희 당에서도 박원순 시장의 갑작스러운 죽음에 대해 입장 정리를 못 했던 상황"이라며 "그 무렵까지는 박 시장의 죽음에 대해 아직 내용이 밝혀지기 전이었다"고 해명했다.

김 후보자는 "성인지 감수성이 많이 부족했다는 지적을 아프게 받아들이겠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2,165,000
    • +1.37%
    • 이더리움
    • 2,604,000
    • +0.31%
    • 비트코인 캐시
    • 658,000
    • -0.68%
    • 리플
    • 891.2
    • -4.12%
    • 라이트코인
    • 181,800
    • -0.87%
    • 에이다
    • 1,655
    • -0.12%
    • 이오스
    • 5,280
    • -0.75%
    • 트론
    • 80.4
    • -1.08%
    • 스텔라루멘
    • 345.3
    • -0.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300
    • -1.88%
    • 체인링크
    • 24,390
    • -1.37%
    • 샌드박스
    • 290.8
    • -0.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