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실종' 감스트, 두 달 만에 30kg 빠져… 인스타그램 폐쇄 “역겨워서”

입력 2021-01-28 07:58 수정 2021-01-28 08:03

감스트, 연락두절 실종 우려

(출처=SNS)
(출처=SNS)

감스트가 공지 없이 사라져 네티즌들의 우려가 모아지고 있다.

감스트 실종설은 지난 27일 유튜브 계정 관리자가 연락이 닿지 않는다고 공지를 하면서 대두됐다. 감스트 계정 관리자는 집에는 아무도 없는 것 같다며 걱정을 내비쳤다.

감스트는 축구 중계 활동 뿐 아니라 타 BJ들과 합동 방송을 하면서 수차례 논란의 대상으로 오르내린바 있다. 지난해 그는 30kg 이상 체중이 빠진 모습으로 나타나 네티즌들을 놀라게 만들기도 했다.

탈세와 성희롱 논란으로 두 달간 자숙했던 당시를 두고 그는 “뭘 먹으면 자꾸 토하게 되더라. 몸이 안 좋아졌고 밖에 나가지를 못해 집에만 있었다”고 털어놨다.

그는 “두 달 사이에 27kg이 빠졌다. 원래 체중이 97~98kg였는데 지금은 70kg 정도다”고 덧붙였다.

특히 그는 인스타그램을 잠시 폐쇄하기도 했다. 이를 두고 그는 “악플을 보는 편이다. 내 잘못인데 내가 힘들어하는 것을 보고 나 자신이 역겨웠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581,000
    • +0.5%
    • 이더리움
    • 1,913,000
    • +7.77%
    • 리플
    • 532
    • +0.83%
    • 라이트코인
    • 212,100
    • +1.1%
    • 이오스
    • 4,305
    • +0.68%
    • 비트코인 캐시
    • 580,500
    • +0.78%
    • 스텔라루멘
    • 472.1
    • +1.61%
    • 트론
    • 57.73
    • +0.02%
    • 에이다
    • 1,291
    • -3.8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400
    • +0.05%
    • 대시
    • 240,200
    • -0.46%
    • 이더리움 클래식
    • 13,120
    • +3.8%
    • 837
    • +2.69%
    • 제트캐시
    • 145,600
    • +3.34%
    • 비체인
    • 63.26
    • +4.48%
    • 웨이브
    • 11,490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766.5
    • -3.74%
    • 비트코인 골드
    • 32,410
    • +3.71%
    • 퀀텀
    • 7,450
    • +1.64%
    • 오미세고
    • 5,895
    • +9.47%
    • 체인링크
    • 32,730
    • +2.15%
    • 질리카
    • 132.8
    • -0.15%
    • 어거
    • 35,350
    • +2.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