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박능후 "독감백신 60%면 충분… 전국민 접종 과유불급"

입력 2020-09-17 13:38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이 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이 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17일 국민의힘의 '전국민 독감 백신' 주장에 대해 "의학적으로든, 수치적으로든 논쟁할 필요가 없다"고 말했다.

박 장관은 국회 복지위에서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이 백신 접종대상과 범위에 관해 묻자 "수요를 고려해 전국민의 60%까지 접종할 수 있는 물량을 확보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60%에 접종할 물량을 확보하면 충분하다는 것이 전문가의 공통 의견"이라며 "전 세계에 국민의 절반 이상 독감 백신을 접종한 나라가 없다. 우리는 (그보다) 10%포인트 높였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의학적으로 과도하게 비축한 사례고, 그 이상은 정말 필요 없다는 것이 의료계 의견"이라며 "작년에 210만 도즈(1회 접종분), 재작년에는 270만 도즈를 폐기했다. 올해는 사회적 불안을 생각해 과도하다는 비난을 감수하겠다며 준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장관은 더불어민주당 서영석 의원이 '백신 논쟁을 정치적 논쟁으로 끌고 가는 것이 적절하지 않다는 데에 동의하나'라고 질문하자 "그렇다"고 답했다.

이어 "상식적으로는 전 국민에 백신을 접종하는 것이 안전하지 않냐고 생각할 수 있으나, 의료적으로는 과유불급"이라며 "과도하면 비효율을 낳는다"고 말했다.

한편 국민의힘 이종성 의원이 장애인 등 취약계층 대상 무료접종 필요성을 제기하자 박 장관은 "방역 차원에서 볼 때 장애인의 취약계층 분류는 오히려 장애인 차별"이라며 "너무 과도한 지적"이라고 반박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9,596,000
    • +3.38%
    • 이더리움
    • 595,500
    • +3.93%
    • 리플
    • 687.9
    • +11.73%
    • 라이트코인
    • 82,200
    • +5.59%
    • 이오스
    • 3,288
    • +3.04%
    • 비트코인 캐시
    • 305,800
    • +2.79%
    • 스텔라루멘
    • 218.1
    • -5.22%
    • 트론
    • 33.54
    • +3.33%
    • 에이다
    • 182.2
    • +14.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700
    • +1.44%
    • 대시
    • 119,000
    • +15.65%
    • 이더리움 클래식
    • 6,965
    • +0.29%
    • 194.5
    • -3.86%
    • 제트캐시
    • 81,400
    • +4.9%
    • 비체인
    • 17
    • +5.72%
    • 웨이브
    • 7,335
    • +3.7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4
    • +2.75%
    • 비트코인 골드
    • 9,880
    • +1.91%
    • 퀀텀
    • 3,108
    • +8.52%
    • 오미세고
    • 4,144
    • +4.68%
    • 체인링크
    • 14,360
    • +2.64%
    • 질리카
    • 33.1
    • +20.58%
    • 어거
    • 16,650
    • +2.34%
* 24시간 변동률 기준